• 카카오스토리
  • 검색

[오늘의 인물] 조오련, 대한해협을 건너다

  • 2014.08.11(월) 08:11


8월 11일, 1980년
조오련 대한해협 횡단

1980년 8월 11일 ‘아시아의 물개’ 조오련이 부산 다대포 앞 방파제를 떠난 지 13시간 16분 만에 일본 대마도에 도착하여 대한해협 48km를 횡단하는데 성공했다.

전남 해남의 앞바다를 동네 수영장처럼 헤엄치며 자랐던 소년 조오련은 고교 1학년 때 무작정 상경해 밑바닥 직업을 전전하면서도 수영으로 이름을 떨치려는 집념을 불태웠다.

결국 전국체전에서 실력을 발휘한 그는 국가대표로 발탁됐고 거의 모든 종목에서 무려 50차례나 한국기록을 갈아치웠다.

대한해협 횡단 30주년을 맞아 재도전을 준비 중 2009년 57세로 사망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