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철없는 백화점'..한여름에 터뜨린 겨울상품

  • 2014.06.26(목) 10:19

세일 첫주말 다운패딩·모피 앞세워

롯데·현대·신세계 등 주요 백화점들이 내일(27일)부터 한달간 여름 정기세일에 돌입하는 가운데 고객을 잡기 위한 역발상 마케팅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백화점들은 정기세일의 성패를 좌우하는 세일 첫 주말에 패딩과 모피 등 한겨울 상품을 일제히 선보인다.

롯데백화점은 총 150억원 규모의 겨울상품을 준비했다. 특히 강남점, 미아점, 인천점은 각각 밀레, K2, 블랙야크와 연계해 다운패딩, 다운재킷 등 인기 겨울상품을 최대 70% 할인가격에 판매할 계획이다.

지난해는 8월에 이 같은 행사를 열었으나 올해는 고객들이 많이 찾는 세일기간에 배치했다. 백화점은 집객효과를 높이고 협력업체들은 재고소진 기회를 갖게하자는 취지에서다. 롯데백화점이 이번 행사에 앞서 이달 시범적으로 역시즌 행사를 한 결과 아웃도어 매출이 24% 늘었다. 최근 3개월간 아웃도어 매출신장률(13%)을 웃도는 결과다.

강은성 롯데백화점 선임상품기획자는 "올 시즌 다운패딩, 다운재킷 등 겨울 아웃도어 의류재고가 지난해보다 50% 이상 증가해 소비심리 활성화와 재고 소진에 대한 협력업체의 요청으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 백화점들이 내일부터 본격 실시되는 여름정기세일에 다운패딩과 모피 등 겨울상품 판매에 나선다.


현대백화점도 27일부터 사흘간 '한여름, 겨울 아웃도어 대축제'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총 50억원 규모로 진행되며, 겨울에 유행하는 방풍재킷, 패딩 등 겨울 아웃도어 용품을 전년대비 50% 이상 늘린 게 특징이다.

천호점, 중동점의 대행사장에서 진행되며 코오롱스포츠, K2 등 아웃도어 브랜드가 참여해 방풍재킷, 다운패딩 등 아웃도어 의류와 용품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신세계백화점은 본점 10층 문화홀에서 진도, 동우, 근화, 사바티에, 윤진모피 등의 유명 모피를 파격가에 선보이는 ‘모피 대전’을 연다. 윤진모피 마호가니 재킷(180만원), 근화모피 블랙 휘메일 재킷(220만원), 진도모피 프린트 반코트(279만원) 등을 특가로 선보인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