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한섬, 온라인 패션시장 진출

  • 2015.10.25(일) 12:25

더한섬닷컴 오픈, 16개 브랜드 온라인 첫 판매
내년 매출 200억 목표, 5년내 1000억 육성

 

한섬이 온라인 패션몰 시장에 뛰어든다.

현대백화점그룹 패션전문기업 한섬은 오는 26일 자사 브랜드를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는 통합몰 '더한섬닷컴(www.thehandsome.com)'을 오픈한다고 25일 밝혔다. 한섬의 브랜드를 온라인으로 판매하는 것은 창사 이래 처음이다.

더한섬닷컴은 타임과 타임옴므, 시스템과 시스템옴므, SJSJ 등 국내 브랜드 8개와 끌로에, MM6, 이치아더 등 수입 브랜드 8개 등 총 16개 브랜드의 상품을 선보인다. 로드숍과 백화점에서 볼 수 있는 수입의류 편집숍인 '톰그레이하운드'와 '무이'도 만나볼 수 있다.

이와 함께 타임, 마인, 시스템 등 6개 국내 브랜드의 이월상품을 모아 놓은 '한섬 온라인 아울렛'도 함께 운영한다.

한섬이 온라인 시장에 진출하게 된 배경은 백화점 등 오프라인 중심으로 펼쳐왔던 영업 정책을 온라인으로 확대해 온라인에 익숙한 20~30대 젊은 고객을 유치하기 위해서다.

더한섬닷컴은 브랜드별 단독관을 마련해 브랜드 소개 및 시즌 화보와 쇼핑 페이지를 한 번에 둘러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액세러리류를 제외한 의류 상품의 경우 모든 상품을 모델 착장 이미지로 소개했다.

특히 더한섬닷컴은 온오프라인의 연계성을 강화해 가까운 브랜드 매장에서 수선·반품·교환을 할 수 있는 서비스를 연내에 제공할 계획이다. 예를 들어 더한섬닷컴에서 구입한 타임 상품의 경우 전국 백화점과 아울렛 등 총 85개 매장에서 수선·반품·교환이 가능하다.

한섬은 내년 더한섬닷컴의 매출 목표를 200억원으로 잡았다. 회사측은 향후 5년내 더한섬닷컴의 매출을 1000억원으로 키워 한섬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삼겠다는 구상이다.

한섬 관계자는 "온라인몰 오픈을 계기로 온오프라인의 연계성을 강화한 통합 마케팅과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며 "더한섬닷컴을 통합플랫폼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