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KT&G, 본업은 '담배'·부업은 '부동산투자'

  • 2016.08.25(목) 17:19

투자부동산 3천억..그외 토지·건물 1.1조 보유
리츠·부동산 펀드 통해 부동산 간접 투자도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 티마크호텔 명동, 호텔스카이파크 명동, 호텔 스카이파크 센트럴…

이 호텔들의 공통점은? 우선 위치다. 이 호텔들은 모두 서울 중구에 위치하고 있다. 외국인 관광객이 몰리는 명동이 속한 중구는 '호텔 특구'로 불린다. 두 번째 공통점은 소유주다. 이 호텔들은 모두 국내 담배 시장점유율의 60%를 차지하고 있는 KT&G가 직간접적으로 소유하고 있다.

 

KT&G가 임대사업을 벌이고 있는 주요 빌딩들. [사진=담배인삼공제회 홈페이지]

 

◇ 상반기 부동산 영업이익 172억

 

KT&G가 '빌딩 부자' 반열에 올랐다. 담배와 홍삼 판매로 마련한 풍부한 유동성을 바탕으로 부동산 투자에 나선 것이다. 올 6월 기준 KT&G가 보유한 투자부동산만 2842억원에 이른다. 투자부동산은 작년 말보다 72.8%(1197억원) 늘었다.

올 상반기 KT&G는 부동산 사업부에서 매출 747억원과 영업이익 172억원을 거뒀다. 회사 전체 매출의 3.4% 밖에 되지 않지만, 침체된 국내 담배 시장을 생각하면 알토란 같은 수익이다. KT&G는 투자부동산 외에도 유형자산으로 분류되는 토지와 건물을 1조1000억원 넘게 보유하고 있다.

KT&G가 본격적으로 부동산 투자에 진출한 것은 민영화 이듬해인 2003년이다. 부동산사업국이 부동산사업단으로 승격했고, 회사가 보유한 유휴지가 개발 대상에 올랐다. KT&G는 건설사와 손잡고 노는 땅 위에 건물을 올렸다. 서울 성동지점 자리에 패션상가 디오트를 개발했고, 전주 연초제조창·대구 전매청·안동 원료공장·대전 연구원숙사 등 부지 위에 아파트를 올렸다.

 

물론 임대 사업은 기본이다. 대치타워, 서대문타워, 코스모수원빌딩, 분당센트럴타워 등 KT&G가 보유한 고층 빌딩에서 임대사업을 꾸준히 벌이고 있다.

 

▲ KT&G가 투자한 리츠

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소유 빌딩KT&G 지분율
케이브이지제1호과천 코오롱타워29.67%
제이알제5호호텔스카이파크 명동2호점34.63%
제이알제8호호텔 스카이파크 센트럴 명동점21.74%
제이알제10호티마크호텔 명동28.79%
제이알제13호강남구 스타빌딩27.03%

 

◇ 빌딩 쇼핑하고, 리츠 투자하고

 

KT&G는 리츠(부동산투자회사·REITs) 투자에도 나섰다. 리츠는 건물을 직접 매입하지 않고, 부동산을 개발·관리하는 회사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KT&G는 현재 5개의 리츠에 투자하고 있다. 과천 코오롱타워, 호텔스카이파크 명동2호점, 호텔 스카이파크 센트럴 명동점, 티마크호텔 명동, 강남구 스타빌딩 등이 KT&G가 리츠를 통해 투자한 부동산이다.

부동산투자펀드에도 투자한다. KT&G는 2014년 신라스테이 제주에 투자하는 부동산 펀드(이지스자산운용 운용)에 100억원을 투자하기도 했다.

직접 '빌딩 쇼핑'에도 나섰다. KT&G는 2014년 612억원에 인수한 을지로타워(서울 중구 소재)를 현재 리모델링 중이며, 오는 11월 임대사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올 6월 명동 스카이파크호텔을 인수하려했지만, 현재 보류된 상황이다. 지난해 인사동 쌈지길도 '장바구니'에 담았다가 막판에 인수 계획을 접는 등 부동산 매입에 꾸준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아울러 부동산 개발 사업도 계속 진행 중이다. 올 11월 세종시에 조성되는 방축천 특화상가 개발 사업에 참여할 예정이고, 수원시 연초제초장 개발 사업은 현재 인허가 단계에 들어갔다.

 

KT&G 계열사 상상스테이가 운영하는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 (사진 =홈페이지)


◇ 종합 레저 기업을 상상하다

 

KT&G는 최근 호텔 사업에도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작년 말 200억원을 출자해 호텔 운영법인 ㈜상상스테이를 설립하며 첫 단추를 끼웠다. 올 5월 문 연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은 상상스테이가 운영하는 첫 번째 호텔이다. 이 호텔은 KT&G가 소유하고, 메리어트가 위탁 운영을 맡고 있다.

상상스테이의 목표는 종합레저기업이다. 오원택 상상스테이 대표는 "서울 명동과 춘천 나아가 부산, 제주 등의 호텔사업과 함께 리조트와 기업연수를 아우른 종합 관광·레저사업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