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워커힐면세점, 주차장 더 늘린다

  • 2016.12.01(목) 11:58

승용차 460대 추가수용..셔틀버스 노선도 확대

 

SK네트웍스가 운영하는 워커힐면세점은 외국인 개별관광객 증가에 맞춰 승용차 주차공간 추가로 조성한다고 1일 밝혔다.

현재 워커힐면세점은 버스 250대를 수용할 수 있는 주차장과 승용차 785대를 주차할 수 있는 8층 규모의 주차타워를 운영하고 있다. 이에 더해 워커힐면세점은 앞으로 조성할 리조트 스파 주위에 승용차 460대를 추가로 댈 수 있는 공간을 마련키로 했다.

이번 주차장 확대 계획은 SK네트웍스가 지난달초 관세청에 제출한 서울지역 시내면세점 사업계획에 포함된 것이다. SK네트웍스는 면세점 주변 교통혼잡에 대한 우려가 끊이지 않는 것에 착안해 넉넉한 주차공간을 워커힐면세점의 장점으로 부각했다.

워커힐면세점은 또 강변역, 광나루역을 지나는 셔틀버스를 3개 노선으로 확대하고 5개 지하철역과 지역 주요 지점을 연계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면세점의 접근성을 높이고, 관광객들이 주변 지역을 둘러볼 수 있도록 교통편의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앞으로는 관광버스뿐 아니라 렌터카와 대중교통을 비롯한 다양한 교통수단을 이용해 워커힐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늘어날 것"이라며 "워커힐에서 리조트 스파, 면세 쇼핑을 즐기고 이들의 발걸음이 지역 명소까지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워커힐면세점은 이번 시내면세점 경쟁에 나선 대기업 가운데 유일하게 서울 동북지역에 위치하고 있다. 이 때문에 교통혼잡이 상대적으로 덜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SK네트웍스가 지난해 서울시 차량통행속도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워커힐 주변의 차량속도는 38.6km/h로 면세점 예정지 가운데 홀로 시내 평균속도(25.2km/h)를 웃돌았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