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행복한 동행]오리온, '홍수 피해' 페루에 초코파이 전달

  • 2017.04.12(수) 15:13

 

오리온은 집중 호우로 피해를 입은 페루에 초코파이 5만개를 지원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0일(현지시간) 이규홍 오리온 부사장이 직접 페루를 방문해 메르세데스 아라오스 페루 부통령을 만나 제품을 전달했다. 페루는 지난 3월 초부터 연안 해역에서 발생한 엘니뇨(적도 부근 해수 온도 상승)의 영향으로 폭우가 쏟아지면서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해 100여 명이 사망했다.

오리온은 지난 2008년 중국에서 일어난 쓰촨성 대지진과 2013년 필리핀의 태풍 하이옌 수해 당시에도 초코파이 등을 구호품으로 제공한 바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자연 재해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페루 국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지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국내외에서 인도적 지원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