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행복한 동행]이마트24, 순직 소방관 유가족 점포 오픈

  • 2017.11.02(목) 16:35

2일 '소방공무원 가족 점포' 1호점 오픈…연말까지 5곳으로 확대

이마트24가 순직한 소방관 유가족의 경제적 자립 지원을 위해 '소방공무원 가족 점포' 1호점을 오픈한다. 소방공무원 가족 점포는 임차료, 관리비 등 제반 운영비 모두를 본사에서 부담하면서 소방공무원 유가족에게 1년 간 직영점 운영 기회를 부여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 사진 제공=이마트24

이마트24는 '11월9일 소방의 날'을 기념해 소방관 유가족이 운영하는 소방공무원 가족점포 1호점을 오픈한다고 2일 밝혔다.

이마트24는 지난 9월 소방공제회와 업무 협약을 맺고 직영점포를 운영할 대상자를 모집했다.

모집 결과 총 5명의 대상자가 선정됐고, 그 첫 번째 경영주는 강서구에 사는 강순중(59)씨가 선정됐다. 강씨의 남편은 김포소방서에서 27년 동안 재직하다 유독가스와 유해인자에 지속 노출돼 폐암진단을 받고 치료를 받던 중 2010년 순직했다.

강씨는 이마트24의 직영점포인 노량진로점 운영을 맡게 됐다. 앞으로 1년 간 노량진로점을 운영하면서 매월 고정수입과 운영 성과에 따른 인센티브를 제공받는다.

강씨는 "이마트24 점포를 운영함으로써 매월 가계에 큰 보탬을 받게 돼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편의점 운영 경험이 앞으로 새로운 일을 도전하는데 있어 좋은 밑거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마트24는 이번 1호점을 시작으로 올해 연말까지 소방공무원 가족 점포를 5개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강인석 이마트24 개발담당은 "편의점 운영 경험 제공을 통해 유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개인 경영주뿐 아니라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상생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해 나가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