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베일벗은 KT&G '릴'…담배는 갑당 4300원

  • 2017.11.07(화) 11:03

20일 서울서 출시‥기기값 할인시 6만8천원
연속 사용 가능‥한번 충전으로 20개비 이상 사용

KT&G가 궐련형 전자담배 시장에 뛰어들었다. 이에 따라 국내 궐련형 전자담배 시장은 필립모리스의 '아이코스(IQOS)'와 BAT의 '글로(glo)', KT&G ‘릴(lil)’의 3파전으로 확대됐다. KT&G는 국내 담배 1위 강점을 살려 빠른시간내에 시장점유율을 높일 계획이다.

KT&G는 오는 20일 궐련형 전자담배 '릴'을 서울지역에 공식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릴(lil)’은 연속 사용이 가능하며 휴대와 관리가 간편한 일체형 구조를 채택한 점이 특징이다. 한번 충전으로 20개비 이상 사용이 가능하다.

손안에 쏙 잡히는 컴팩트한 크기와 90g의 가벼운 무게로 휴대성을 높였다. 또 인체공학적 설계를 통해 그립감도 향상시켰다.


‘릴(lil)’은 ‘a little is a lot’의 약어로 담배 냄새와 연기 등은 줄이면서도 소비자를 만족시킬 수 있는 많은 장점을 담고 있다는 의미이다. 색상은 ‘크리미 화이트’와 ‘사파이어 블루’ 2종으로 출시된다.

전자기기인 ‘릴(lil)’의 권장 소비자가는 9만5000원이며, 릴 공식 홈페이지(www.its- lil.com)에서 성인 인증 후 회원으로 가입해 할인코드(2만7000원)를 발급 받으면 6만8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릴 전용 담배인 ‘핏(Fiit)’은 차세대 전자담배에 최적화된(fit) 궐련 제품이라는 뜻이다. ‘핏 체인지(Fiit CHANGE)’와 ‘핏 체인지 업(Fiit CHANGE UP)’ 2종류로 출시된다. 다양한 맛을 구현해 기존 제품과의 차별화를 꾀했다. 가격은 갑당 4300원이다. 개별소비세 등 세금이 인상되기 이전이라 세금인상분은 감안되지 않았다.

KT&G는 출시 기념으로 릴 기기를 구매하는 소비자 5만명에게 색상별 전용 케이스를 제공한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제품을 등록하는 선착순 1만명에게는 릴 전용 충전 거치대도 제공할 예정이다.


‘릴(lil)’ 기기에 대한 A/S가 필요한 경우 전담직원이 직접 소비자가 있는 곳으로 방문하는 ‘찾아가는 서비스’를 도입할 계획이다. KT&G 고객센터(080-931-0399)를 통해 평일 기준 16시까지 접수하면 당일에, 16시 이후 접수하면 다음날까지 소비자를 찾아가 A/S를 실시한다. 단, 이 서비스는 제품이 우선 출시되는 서울지역에 한정해 진행된다.

차세대 전자담배 릴(lil)은 오는 13일부터 16일까지 나흘간 서울지역 GS25 편의점에서 예약 접수를 진행한 후, 20일부터 핏(Fiit)과 함께 정식 발매된다. 이에 앞서 13일부터는 서울지역 GS25 일부 판매점에서 한정 수량으로 두 제품의 시범 판매가 진행된다.

백복인 KT&G 사장은 “수년전부터 KT&G는 변화하는 담배시장의 트렌드를 분석하고 신형 전자담배 등 다양한 제품의 연구개발에 힘써왔다"며 "“오랜기간 국내 담배시장의 1위 자리를 수성하고 있는 노하우를 십분 활용해 궐련형 전자담배라는 신규 시장에도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