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신년사]허영인 SPC 회장 "글로벌·고객·행복"

  • 2018.01.02(화) 11:46

"내실성장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 가속화"
"고객 중심·행복한 기업문화 만들어야"

허영인 SPC그룹 회장은 올해 경영 키워드로 '글로벌·고객·행복'을 제시했다.

SPC그룹은 2일 서울 신대방동 ‘SPC미래창조원’에서 ‘2018년 신년식’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허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글로벌사업 가속화, 고객중심경영, 행복한 기업문화’ 등 세 가지 경영방침을 제시했다.

허 회장은 “글로벌사업에 속도를 내기 위해 기존 사업의 내실 있는 성장이 신규 시장 개척 등 해외사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야 한다”며 "내실 성장이 뒷받침된‘글로벌사업 가속화’가 가장 중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신규 국가와 가맹점 확산에 대비해 권역 별 인프라를 확충하고 운영관리 전반에 우리만의 노하우를 접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소비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세심하게 살필 수 있도록 고객경험관리 시스템을 마련하고 연구개발 단계부터 소비자의 의견을 디테일하게 반영해 고객이 다시 찾고 싶은 브랜드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기업의 경영성과는 행복한 구성원으로부터 나오기 때문에 임직원들이 의욕적으로 일할 수 있는 행복한 기업문화를 정착시켜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 일과 삶의 균형을 추구할 수 있는 다양한 제도를 마련하고 서로를 북돋울 수 있는 칭찬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이와 관련 SPC그룹은 ‘미래문화위원회’를 출범해 유연근무제 도입 등 직원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 장애인 직원들로 운영되는 ‘행복한베이커리카페’를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과 자립을 돕는 사회적 기업으로 전환을 추진하고 글로벌 사업 성장에 따라 해외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노력을 다 하기로 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