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홈앤쇼핑 대표에 최종삼 케이블TV협회 부회장

  • 2018.05.10(목) 13:56

중소기업 전용 홈쇼핑 채널인 홈앤쇼핑 신임 대표이사에 최종삼(사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부회장이 내정됐다.

홈앤쇼핑은 지난 9일 임시 이사회를 열어 최 부회장을 홈앤쇼핑 대표이사에 선임하기로 했다. 내달 7일 임시주주총회와 이사회에서 최종 선임되면 오는 2020년 5월 25일까지 홈앤쇼핑 대표이사직을 맡는다.


최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998년부터 2005년까지 옛 LG홈쇼핑(현 GS홈쇼핑)에서 일했다. 2005년 GS울산방송 대표를 거쳐 2007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이사 등을 역임하고 올해 3월 협회 부회장에 올랐다.

홈앤쇼핑 대표이사직은 지난 3월 강남훈 전 대표가 사임하면서 공석이 됐다. 
관련 기사 ☞ '사퇴 압박' 홈앤쇼핑 대표 사임…비리 vs 관치 논란

홈앤쇼핑은 중소기업중앙회가 최대주주로 지분의 32.93%를 보유하고 있다. 이와 함께 중소기업유통센터와 농협경제지주, IBK기업은행이 각각 15%씩 보유 중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