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골든블루, '지역특산주' 활성화 나선다

  • 2018.06.27(수) 09:52

지역특산주 업체 오미나라와 MOU
사회공헌활동 접목 등 다양한 지원

골든블루가 우리 농산물로 만들어진 지역특산주의 인지도와 선호도 높이기에 나섰다. 

지난해 7월 전통주의 온라인 판매가 허용되는 등 전통주를 활성화하기 위한 정부의 기조에 맞춰 골든블루는 침체한 지역특산주를 육성하기 위해 지역특산주 제조업체 오미나라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어 지난 9월에는 오미나라와 문경시, 농식품부와 지역특산주 시장 확대 및 활성화를 위한 상생업무 협약을 맺었다.

골든블루는 이번 협약을 통해 오미나라가 좋은 품질의 지역특산물을 수매할 수 있도록 구매 비용 3억원을 선지원했다. 덕분에 오미나라는 좋은 오미자와 사과를 구매해 우수한 지역특산주를 생산할 수 있었다.

 

 

골든블루는 '골든블루'와 '팬텀'으로 형성된 전국 영업 유통망과 마케팅 노하우를 이용해 지역특산주의 인지도를 높이고 지역특산주 시장을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오미나라가 생산하는 오미자 스파클링 와인 '오미로제'와 사과 증류주 '문경바람' 등 지역특산주를 고급스러운 디자인 패키지로 트렌디하게 리뉴얼해 올해 하반기부터 판매할 예정이다.

특히 '오미로제'는 젊은 고객들이 주로 찾는 클럽이나 모던바를, '문경바람'은 고급 한식당과 매니아 주점을 적극 공략해 국내 주류시장에서 지역특산주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골든블루는 지역특산주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사회공헌활동인 '주(酒)말애(愛) 우리 술 여행' 운영에 들어갔다. '주(酒)말애(愛) 우리 술 여행'은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국 전통 음주문화 예절교육과 함께 오감만족 지역특산주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이벤트다.

이달부터 매월 1회씩 진행되며 참가 희망자는 골든블루 홈페이지 및 ‘주(酒)말애(愛) 우리 술 여행’ 공식 페이스북에서 신청할 수 있다.

박희준 골든블루 마케팅본부장은 "골든블루는 특히 우리 농산물로 만든 지역특산주를 활성화해 한국 주류산업과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다양한 소비자 체험형 이벤트를 마련해 각 주류가 가진 개성을 즐기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