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홈앤쇼핑, 윤리경영에 더 드라이브 건다

  • 2018.08.31(금) 10:30

윤리규범 개정 이어 최근 윤리위원회 발족

홈앤쇼핑이 윤리규범 개정에 이어 최근 윤리위원회 발족과 함께 윤리경영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홈앤쇼핑은 지난 9일 윤리위원회 발족과 함께 첫 회의를 열었다. 윤리위원회는 김병배 공정거래실천모임 대표를 위원장으로, 김재욱 고려대학교 교수와 변상규 호서대학교 교수, 주정민 전남대학교 교수 등을 위원으로 위촉했다.

김병배 홈앤쇼핑 윤리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진정성이 있는 윤리경영을 강조하면서 홈앤쇼핑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공유가치 창출에 대한 기대 가치에 부응할 수 있는 제언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힌 바 있다.

 


윤리위원회 발족은 최근 사회 전반으로 확산하고 있는 건강한 기업문화 정립의 필요성을 반영해 보다 윤리적이고 청렴한 경영환경 구축에 힘쓰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다.

실제로 그간 홈앤쇼핑 내에서는 외형적 성장에 걸맞은 윤리경영 제도 도입과 프로세스 정착의 필요성이 제기돼왔다. 윤리위원회는 분기별로 각종 안건 및 이슈사항을 협의하고 제안해 홈앤쇼핑 윤리경영 활동의 질적인 성장을 도모할 계획이다.

홈앤쇼핑은 이번 윤리위원회 구성을 통해 모범적인 동반성장 실현과 함께 비윤리 예방 활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홈앤쇼핑은 이미 제보 채널 관리(CEO Talk/신문고, 레드휘슬)와 부정부패 신고 포상금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윤리 기본원칙 신설과 윤리규범 세부지침 세분화를 골자로 하는 윤리규범을 개정한 바 있다.

최종삼 홈앤쇼핑 대표는 "지난 6월 취임 일성으로 절차와 제도 등 모든 것을 투명하고 명확하게 재조정해 '제2의 도약'을 이끌겠다고 다짐한 바 있다"면서 "윤리위원회 출범은 조직 내외 신뢰감 구축을 위한 당연한 수순인 만큼 뼈 있고 아픈 조언들도 가감 없이 받아들이겠다"고 강조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