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홈앤쇼핑, '각자 대표' 체제로 간다

  • 2022.06.23(목) 15:11

1인 대표에서 2인 각자 대표로 전환
이일용 영업부문·이원섭 경영부문 대표 선임

/그래픽=비즈니스워치

홈앤쇼핑이 전문성 강화와 경영 효율화를 위해 2인 각자대표 체제로 전환한다. 부문별 역할 분담과 전권 부여를 통한 책임경영으로 경영 효율성을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홈앤쇼핑은 이사회를 통해 이일용 각자 대표이사·이원섭 각자 대표이사를 최종 선임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일용 신임 대표는 영업부문 각자 대표이사를 맡는다. 이일용 대표는 영업부문장으로서 모바일 수익성 개선, 라이브커머스 등 뉴커머스 육성이라는 성과를 창출한 바 있다.

이원섭 신임 대표는 경영부문 각자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그는 지난 2년간 경영지원부문장으로서 안정적인 경영관리 시스템 마련, 비용 구조 개선, 윤리경영 정착, 사회공헌 프로세스 구축 등의 성과를 인정받았다.

이일용 홈앤쇼핑 영업부문 대표이사(왼쪽)와 이원섭 경영부문 대표이사 / 사진제공=홈앤쇼핑

이일용 대표는“MD경쟁력 강화와 디지털 전환에 전념하겠다”며 “뉴커머스를 통한 신 성장 동력 확보에도 만전을 기하면서 홈앤쇼핑이 중소기업 상품을 가장 잘 파는 홈쇼핑, 고객이 가장 먼저 찾는 홈쇼핑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원섭 대표는 “공적 채널로서 사회적 책임과 업 본연의 동반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안정적 경영기반 마련을 통해 변화된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는 조직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홈앤쇼핑 관계자는 “송출수수료 증가로 인한 수익성 악화, TV플랫폼의 경쟁력 약화, 이커머스 기반 경쟁자들의 도전이라는 어려운 홈앤쇼핑의 외부 경영 환경을 극복하기 위한 조치"라며 "회사 내부 팀워크를 극대화해 위기에 잘 대응하고 미래 성장 역량을 육성하는 최선의 선택”이라고 강조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