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선주 기업은행장 "2016년 글로벌 100대 은행 진입"

  • 2014.08.01(금) 11:00

IBK기업은행 창립 53주년 맞아 기념식

IBK기업은행이 1일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권선주 은행장(사진)과 임직원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53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권 행장은 기념사에서 “2016년까지 총자산 260조 원, 중소기업 대출 125조 원, 중소기업 고객수 130만개를 달성해 ‘글로벌 100대 은행’ 진입이 목표”라며 “임직원 모두 힘을 합쳐 IBK의 새 미래를 만들자”고 밝혔다.

이어 “차별화된 기술력을 가진 기업의 성장을 돕는 것이 우리가 추구해야 할 중소기업 금융의 미래”라며 “경쟁력 있는 상품과 역량을 통해 중소기업시장 선도은행의 위상을 굳건히 하자”고 강조했다.

권 행장은 “독일재건은행 산하 중소기업은행이 독일 통일에 큰 역할을 했던 것처럼 우리도 통일시대를 대비해야 한다”면서 “통일은 우리에게 ‘바다를 건너지 않는 해외진출’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업은행은 이날 100세 시대 은퇴금융 시장 공략을 위해 ‘IBK평생설계’라는 브랜드를 론칭하고, 은퇴설계전문가 220명으로 구성된 ‘평생설계 플래너’도 발족했다.

이들은 전국 영업점에 배치돼 전용 금융상품 안내를 비롯해 해외 전세기 투어와 노래교실, 상조•장례, 건강검진, 재취업•창업 교육 등 20대부터 은퇴 이후까지 다양한 생애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하게 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