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온라인 보험 시장 '쑥쑥'…가격도 저렴

  • 2017.10.08(일) 12:14

온라인 보험, 10년간 평균 38%↑
"꼼꼼하게 비교해 합리적 소비를"

인터넷이나 모바일을 통해 보험에 가입하는 CM(Cyber-Marketing) 채널이 지난 10년간 크게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격이 저렴한 데다가 가격 비교 등을 통해 합리적인 소비가 가능하다는 점이 장점이다.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지난 2006년부터 지난해까지 생명보험의 CM채널 평균성장률은 37.8%에 달한다. 대면 채널이 5.8%, 전화를 통한 TM(Tele-Marketing)과 홈쇼핑 채널이 1.9% 성장한 점과 비교하면 높은 성장률이다.

손해보험 부문 역시 CM채널 평균성장률이 27.8%로 가장 높았다. TM 및 홈쇼핑은 13.9%, 대면은 10.6%를 기록했다.

온라인 보험 시장의 성장은 인슈테크(보험+IT기술)의 발달과 보험다모아 등의 출범 등 덕분으로 분석된다.

보험개발원은 "인슈테크의 발달은 보험 상품의 보장 내용과 가격 비교를 원활하게 해줘 젊은 고객층의 합리적인 소비를 유도한다"고 분석했다. 이어 "온라인 보험슈퍼마켓 '보험다모아' 역시 CM채널의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채널을 통한 가입은 주로 중저가형 상품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생명보험 계약을 분석한 결과 53%가 질병·재해를 보장하는 중저가형 상품으로 나타났다. 이중 암보험이 24%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고 건강보험이 12%, 암 이외 질병보험이 9%를 차지했다.

▲ 자료=보험개발원

이 시장의 경우 중소형사가 판매를 주도하고 있다는 점도 특징이다. CM채널의 초회보험료 시장점유율은 인터넷전용보험사가 포함된 중소형사가 69%, 대형사가 26%, 외국사가 4%를 차지했다.

보험개발원은 CM채널을 통한 가입은 소비자들의 합리적인 소비가 가능해 앞으로도 성장이 지속할 것으로 전망했다.

보험개발원은 "생존기간이 길어짐에 따라 사망보다는 질병·상해 등의 생존을 보장하는 니즈가 증가하는 추세인 만큼 본인에게 필요한 상품에 가입할 필요가 있다"며 "'보험다모아' 등 보험 상품 비교 사이트를 통해 자신이 필요로 하는 보장 내용과 보험료를 꼼꼼히 비교해 합리적인 소비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