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채용비리 논란 죄송"…KB금융 주총 표정

  • 2018.03.23(금) 11:32

▲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이 23일 서울 영등포구 국민은행 여의도본점에서 열린 정기 주주총회에서 의장 인사말을 준비하고 있다. 이날 윤 회장은 "채용비리 논란 소용돌이에 휘말린 것 부끄럽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이 최근 국민은행 채용비리 논란과 관련해 부끄럽다고 밝혔다.

 

윤 회장은 23일 서울 영등포구 국민은행 여의도본점에서 열린 정기 주주총회에서 "채용비리 논란 소용돌이에 휘말린 것 부끄럽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3년 동안 인사 공정성과 투명성을 위해 나름대로 노력해왔다"며 "지역별 우선 채용과 블라인드 면접 등을 선구적으로 하려고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국민은행은 2015년 신입사원 채용 과정에서 윤 회장 종손녀와 전 사외이사 자녀 등을 채용하는 과정에서 서류전형 합격자 수를 늘리거나 일부 임직원이 면접서 최상위 점수를 준 점 등 특혜채용 의심 사례가 발견돼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 출입 거부에 고성오가는 KB금융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