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하나카드, 베트남 결제시장 진출

  • 2018.03.29(목) 10:34

베트남 국제결제원과 MOU 체결

▲ 왼쪽부터 레 꾸옥 흥 베트남 국제결제원 사장, 정수진 하나카드 대표이사 사장, 박병건 알리엑스 대표이사 [사진=하나카드]
 
하나카드가 베트남 지급결제 서비스 사업에 진출한다.
 
29일 하나카드는 베트남 중앙은행 산하 국제결제원, 국내 결제솔루션 업체 아리엑스와 '베트남 지급결제 활성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정수진 하나카드 사장과 레 꾸옥 흥 국제결제원 사장 등이 참석했다.
 
하나카드는 이번 양해각서를 통해 국제결제원에 베트남 카드결제 확대를 위한 사업을 지원하고 모바일·비현금 결제서비스 노하우를 제공하기로 했다.
 
정 사장은 "국제결제원 인프라와 하나카드의 지급 결제 시장에 대한 경험, 디지털 페이먼트 기술력이 합쳐진다면 베트남 지급결제 시장 발전에 공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성민 하나카드 미래사업본부장은 "양해각서 체결 후 베트남 현지은행과 해외카드 프로세싱 계약을 추진해 윈윈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하나카드는 지난해 일본에 자회사 하나카드페이먼트를 설립하고 위챗페이 매입 업무를 확대하는 한편 동남아 해외시장 진출을 다각도로 모색하고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