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동양생명, 유병자에 '간편한 보험' 추천

  • 2018.05.29(화) 16:15

고령자 등 대상 '간편한 보험' 2종 '인기'
"입원·수술과 암 등 집중 보장"

 

동양생명이 유병자와 고령자도 손쉽게 가입할 수 있는 '간편한 보험' 2종을 추천했다. (무)수호천사간편한암보험(갱신형, 이하 간편한암보험)과 (무)수호천사간편한입원수술보장보험(갱신형, 이하 간편한수술보험) 등으로 15년 만기의 갱신형 상품이다.

 

두 상품은 1형(간편심사형)과 2형(일반심사형)으로 구성됐다. 간편심사형은 별도의 서류제출이나 진단 없이 간편심사만 거치면 가입할 수 있다. 3개월 이내 입원·수술·추가검사 의사소견, 2년 이내 질병·사고로 인한 입원·수술, 5년 이내 암 진단·암으로 인한 입원 및 수술 등 3개 해당사항만 없으면 과거 병력과 상관없이 가입할 수 있다. 일반심사형은 보험료는 저렴하지만 기존 청약 과정을 그대로 거쳐야 한다.


간편한암보험은 암보장에 초점을 맞춘 상품이다. 일반암(유방암·전립선암 제외) 2000만원, 유방암·전립선암 800만원, 소액암 200만원의 진단비를 지급한다. 단 보험 가입 1년 미만시에는 보험금의 50%만 지급하며 보험 가입 후 180일이내에 유방암 진단을 받았을 경우 유방암·전립선암 진단비의 10%만 보장한다.

또 각종 특약 가입을 통해 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 등 2대질환 진단비 각 1000만원, 암진단비 최대 1000만원, 암수술비 최대 200만원 및 1일 최대 5만원의 암입원비를 보장받을 수 있다.(주계약 및 특약 가입금액 각 1000만원 기준)

간편한수술보험은 질병 및 재해로 인해 수술을 받을 경우 수술분류표에 따라 1회당 1종 20만원에서부터 5종 300만원까지 보장한다.

120일 한도 내에서 4일 이상 입원시 1일당 2만원의 입원비를 지급한다. 정기 특약 가입시 사망보험금 1000만원, 2대질환 진단시 각 1000만원, 암진단비 최대 1000만원, 암치료비 특약을 통한 최대 200만원의 암수술비와 1일 최대 5만원의 암 직접치료 입원비를 지급한다. (주계약 및 특약 가입금액 1000만원 기준, 최초계약 1년 미만시 50% 지급, 정기특약 제외)

만 40세부터 최대 75세까지(정기특약의 경우 최대 69세) 가입 가능하며,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정기특약 최대 85세) 보장 받을 수 있다. 50% 이상 장해를 입은 경우 갱신 전까지 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고령화 시대에 보험 청약 절차가 복잡하고 가입 거절이 많아 보험 혜택을 받기 어려운 고연령이나 유병자들이 입원·수술 및 암 보장을 집중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상품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주계약 월 보험료는 60세 기준으로 간편한암보험은 남성 5만5300원, 여성3만원이다. 간편한수술보험은 남성 3만3100원, 여성 3만3500원이다(간편심사형, 15년만기, 전기납, 최초계약, 보험가입금액 1000만원 기준). 홈페이지(www.myangel.co.kr)나 고객서비스센터(1577-1004)를 통해 자세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자료제공=동양생명]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