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광주은행, 중소기업 설 특별자금 6천억 지원

  • 2019.01.07(월) 11:04

3월8일까지..만기연장 지원 3천억 포함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설을 앞두고 경영자금에 애로사항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설 중소기업 특별자금대출'로 신규자금 3000억원을 편성했다고 7일 밝혔다. 이 자금은 1월7일부터 3월8일까지 지원된다.

 

광주은행은 이와 함께 3000억원의 만기연장자금을 함께 편성해 이 기간중 기일이 도래한 대출금에 대해서는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차주가 원할 경우 만기연장이 가능하도록 했다.

 

이번 설 특별자금대출의 업체당 지원한도는 최고 30억원 이내로 금리는 산출금리 대비 최대 1.2%를 우대해 중소기업의 금융부담을 줄여준다.

 

광주은행은 지역의 어려운 경제 현안을 살펴 민생안정 대책으로 지역 중소기업의 노무비나 체불임금 지급, 원자재 구입자금, 긴급결제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자금수요가 집중되는 설을 앞두고 지원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광주은행은 작년 추석에도 신규대출 2156억원, 만기연장 4884억원을 특별지원했다.
 
이우경 영업추진부장은 "이번 설 특별자금대출 지원으로 지역 중소기업들의 자금난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광주·전남의 대표은행이라는 사명감을 가지고 지역소재 중소기업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펼쳐 지역과 상생발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