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새로운 K5가 왔다"

  • 2013.06.02(일) 15:56

'더 뉴 K5' 사전 계약

기아차는 오는 13일 출시되는 중형 세단 ‘K5 페이스리프트’의 차명을 ‘The New(더 뉴) K5’로 확정하고 오는 3일부터 12일까지 전국 기아차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The New K5’는 국산 중형차 최초로 LED 포그램프를 적용한 것을 비롯해 신규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및 라디에이터 그릴, 한층 와이드해진 프론트 범퍼 등을 적용, 외관 디자인을 변경했다.

실내도 블랙 하이그로시 센터페시아와 조작 편의를 향상시킨 신규 디자인의 스티어링 휠 등을 적용했다. 이 외에도 운전자가 취향에 맞춰 스포츠, 노멀, 에코의 3가지 주행모드를 선택해 최적의 드라이빙을 즐길 수 있도록 해 주는 ‘주행모드 통합제어 시스템’을 기본 장착했다.

또 디자인과 쿠션을 보강한 신규 시트를 적용해 운전자 및 탑승자가 더욱 안락하고 편안한 승차감을 느낄 수 있게 했다. 아울러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전면 윈드실드에 적용하고 실내 카페트 흡차음재 보강 등 적극적인 소음 개선을 통해 정숙성을 크게 향상시켰다.

‘The New K5’는 세련된 내외관 디자인과 주요 사양 기본 적용 등 뛰어난 상품성에도 불구, 일부 트림의 가격을 인하 또는 동결하고 가격이 인상된 트림도 인상폭을 최소화했다.

기본 모델인 디럭스의 경우 디자인 변경과 함께 ▲주행모드 통합제어 시스템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 등 편의사양이 추가됐다. 가격은 기존과 동일한 2195만원(자동변속기 기준)으로 책정했다.


 

 
주요 트림인 트렌디도 ▲18인치 알로이 휠 및 타이어 ▲LED 포그램프 ▲뒷좌석 히티드 시트 등이 추가했음에도 불구, 가격 인상은 15만원으로 최소화시켰다.

이밖에도 기아차는 ‘The New K5’ 사전계약 고객에게 남성전문 고급 화장품 브랜드 ‘랩시리즈(LAB series)’ 스페셜 기프트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K5가 디자인을 한층 업그레이드하고 정숙성과 주행 감성을 극대화시킨 ‘The New K5’로 화려하게 부활했다”면서 “특히 다양한 안전∙편의사양을 대거 적용했음에도 가격 인상을 최소화 한 ‘착한 가격’은 고객들에 최상의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The New K5’의 판매가격은 ▲2.0 가솔린 디럭스 2025만원(M/T)~2195만원(A/T) ▲럭셔리 2350만원 ▲트렌디 2470만원 ▲프레스티지 2645만원 ▲노블레스 2785만원 ▲ 2.0 가솔린 터보 GDI 프레스티지 2795만원▲ 2.0 가솔린 터보 GDI 노블레스 2995만원이다. (2.0 가솔린 디럭스 M/T 제외 전 모델 자동변속기 기준)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