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뉴 쏘렌토R' 출시, 최대 170만원 인하

  • 2013.06.03(월) 09:36

 

기아차가 가격은 낮추고 사양은 높인 '뉴 쏘렌토R'을 선보였다.

 

기아차는 내외장 고급 사양 기본화를 통해 상품성은 강화하고 가격은 대폭 인하한 '2014 뉴 쏘렌토R’을 시판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2014 뉴 쏘렌토R’은 내외관 선호 사양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신규 사양 추가로 고급감을 한층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2014 뉴 쏘렌토R’은 고객 선호 사양인 ▲LED 리어콤비네이션 램프 ▲LED 아웃사이드 미러 ▲루프랙 ▲인조가죽시트 ▲독립제어 풀오토 에어컨 ▲클러스터 이오나이저 ▲자외선 차단 글라스(앞유리) ▲센터페시아 무드 램프 ▲운전석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등을 모두 기본 적용했다.

 

또 새로 디자인된 19인치 크롬 스퍼터링 알로이 휠과 스포티한 이미지가 강화된 알로이 페달을 장착했다.

 

 

주력 트림인 프레스티지는 ▲19인치 크롬 스퍼터링 알로이 휠 ▲알로이 페달 ▲센터 트레이 무드 램프 등의 사양을 기본 적용했지만 가격은 170만원 인하했다.(R2.0 모델 기준)

 

럭셔리 트림은 ▲LED 리어콤비네이션 램프 ▲LED 아웃사이드 미러 ▲루프랙 ▲인조가죽시트 ▲독립제어 풀오토 에어컨 ▲클러스터 이오나이저 ▲자외선 차단 글라스(앞유리) ▲센터페시아 무드 램프 ▲운전석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등을 기본 적용했다.

 

이에따라 가격은 종전보다 60만원 인상됐지만, 실제로는 가격 인하 효과를 누릴 수 있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아울러 기존 2.0 모델의 리미티드 트림부터 기본 사양으로 적용됐던 7인승 시트를 프레스티지(기존 리미티드) 트림부터 옵션 사양으로 변경했다. 단, R2.2 모델은 7인승만 운영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한 ‘2014 뉴 쏘렌토R’은 고객들이 선호하는 고급 사양들을 대거 기본 적용하면서도 가격은 인하해 고객에게 최고의 만족과 혜택을 제공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2014 뉴 쏘렌토R’이 더욱 치열해진 SUV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014 뉴 쏘렌토R’의 가격은 디젤 R2.0 2WD 5인승이 2705만원~3295만원, 디젤 R2.0 4WD 5인승이 3105만원~3,05만원이며, 디젤 R2.2 2WD 7인승은 3057만원~3467만원, 디젤 R2.2 4WD 7인승이 3272만원~3682만원이다. (전 모델 자동변속기 적용)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