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중견기업 저성장 함정, 탈출 10계명은?

  • 2013.06.17(월) 11:04

중견기업 매출증가율 상대적 부진
상의, 3대 전략 10계명 제시

중견기업의 매출 부진은 물론 대기업으로의 도약이 미비한 가운데 재계가 중견기업의 저성장함정 탈출 10계명을 제시했다. 정부의 중견기업 육성대책도 주문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17일 '중견기업의 저성장함정 탈출 10계명'을 발표하고 "중소기업에서 중견기업으로의 성장은 점차 활발해지고 있는 편이나 중견기업의 대기업 성장은 여전히 어렵다"면서 "저성장기조와 양극화현상 극복을 위해 중견기업의 성장판이 활발하게 작동하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대한상의에 따르면 지난 9년간(2003년~2011년) 중소기업 546개가 중견기업으로 성장한 반면, 지난 10년간(2002년~2011년) 중견기업에서 대기업으로 상층이동한 경우는 10개에 그쳤다.

 

실제 기업규모별로 2011년도 총매출액 증가율(전년대비)을 비교해 보더라도 대기업과 중소기업은 각각 13.1%와 10.6%인데 비해 중견기업은 6.6%에 그쳤으며 평균 매출액은 2.1% 오히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의는 "중견기업이 한단계 성장하려면 중소기업 시절과 다른 성장전략을 마련해야 한다"며 3대전략과 10계명을 제시했다.

 

우선 3대전략은 ▲중견기업형 경영시스템 구축 ▲글로벌 시장변화에 대응한 성장전략 확립 ▲외부자원의 적극 활용 등이다. 10계명은 전략별 실천과제 3~4개씩으로 구성됐다.

 

먼저 중견기업형 경영시스템 구축은 CEO 중심의 중소기업형 경영방식을 탈피해 기업규모에 걸맞는 경영을 해야 한다는 의미로 ①사내 핵심인재 육성 ②조직시스템 재설계 ③합리적․창의적 기업문화 조성 등이 포함됐다.

 

글로벌 시장중심의 성장전략에는 ④해외시장 개척 ⑤시장트렌드 중시의 디자인개발과 R&D ⑥세계시장에서의 차별적 포지셔닝 확립 등 3개가 담겼다.

 

외부자원 활용체계 구축에는 ⑦수요대기업과의 협력강화 ⑧동종기업과의 협력강화 및 정부조달 활용 ⑨학계․연구소 및 소비자 등의 참여 활성화(공동기술개발, 신제품 아이디어 공모 등) 등이 제시됐다.

 

대한상의는 마지막으로 과거의 성공사례에 빠져 무리한 사업확장을 꾀하거나 부적절한 관행을 되풀이하다 소비자로부터 외면받을 수 있는 만큼 ⑩리스크 관리를 중견기업이 유념해야 할 10대 계명에 포함시켰다.

 

박종갑 대한상의 조사2본부장은 "중견기업들은 중소기업과 다른 시각에서 성장전략을 수립하고, 정부도 중견기업에 맞는 지원프로그램을 개발해 도와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