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카렌스', 연비·상품성·가격 모두 잡았다

  • 2013.10.27(일) 10:04

연비·상품성 강화..가격 135만~225만원 인하

기아차가 합리적 가격과 탁월한 경제성을 동시에 구현한 ‘2014 올 뉴 카렌스’를 새롭게 출시했다.

기아차는 고급형 ISG 시스템으로 동급 최고 연비를 구현한 친환경 ‘에코 다이나믹스’ 모델이 추가된 ‘2014 올 뉴 카렌스’를 오는 28일부터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우선 ‘2014 올 뉴 카렌스’는 고객에게 꼭 필요한 선호사양들만으로 사양 구성을 최적화해 모델별로 135만원에서 225만원까지 가격을 인하했다.

모델별로 살펴보면 LPI 및 디젤의 최고급 모델인 ‘노블레스’의는 고급형 오디오, 동승석 통풍시트 등 일부 사양을 제외하는 대신 각각 220만원, 225만원의 가격을 인하했다.

LPI 및 디젤의 ‘프레스티지’ 모델 또한 2열 수동 선커튼, LED 사이드 리피터 등의 사양을 일부 조정하는 대신 가격을 각각 145만원, 150만원 인하했다.


이와 함께 ‘2014 올 뉴 카렌스’는 디젤 모델에 뛰어난 경제성의 고급형 ISG 시스템을 탑재한 ‘에코 다이나믹스’ 모델을 새롭게 추가했다. 이를 통해 기존 대비 0.8km/ℓ 향상된 14.0km/ℓ의 동급 최고 연비를 구현했다.

‘에코 다이나믹스’ 모델에 탑재된 고급형 ISG 시스템은 정차시 엔진을 자동 정지하고 출발시 재시동되는 시스템이다. 불필요한 공회전을 줄여 연비를 개선하는 대표적인 친환경 기술이다.

‘에코 다이나믹스’ 모델은 고급형 ISG 시스템, LED 주간 주행등,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전자식 룸미러(ECM), 자동요금징수시스템(ETCS), 2열 히티드 시트 등 약 140만원 상당의 고객 선호사양을 추가로 적용했다.

하지만 가격은 100만원 인상한 2370만원으로 책정했다.

이외에도 ‘2014 올 뉴 카렌스’는 강렬한 이미지의 ‘인페르노 레드’ 색상을 외장 컬러에 추가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합리적인 가격에 동급 최고의 연비와 상품성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2014 올 뉴 카렌스’가 분명 최선의 선택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2014 올 뉴 카렌스’의 판매 가격은 2.0 LPI 모델이 ▲럭셔리 1980만원 ▲프레스티지 2155만원 ▲노블레스 2375만원, 1.7 디젤 모델은 ▲럭셔리 2095만원 ▲프레스티지 2270만원 ▲에코 다이나믹스 2370만원 ▲노블레스 2490만원이다. (자동변속기 기준)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