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BMW가 만든 전기차'...i3 출시

  • 2014.04.24(목) 13:32

▲ BMW 코리아가 24일 오전 서울 중구 동대문플라자에서 프리미엄 전기자동차 'i3'를 선보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BMW코리아는 24일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BMW 최초의 순수 프리미엄 전기차 'i3'를 출시했다.
 
BMW i는 BMW 그룹의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시하는 BMW의 서브 브랜드다. 후륜 구동인 i3는 최고출력 170마력, 최대토크 25.5kg.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제로백(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 도달 시간)은 7.2초다. 1회 충전으로 최고 132km까지 주행할 수 있으며, 에코 프로(Eco Pro) 모드와 에코 프로 플러스(Eco Pro+) 모드로 설정하면 주행거리가 더 늘어난다. 연비는 5.9km/kwh다.
 
완속 충전으로 100% 충전하는 데 3시간이 소요된다. 급속 충전방식은 타입1 콤보방식을 사용하며 80% 충전까지 30분이 걸린다. 이와 별도로 220V 전압을 사용하는 비상용 충전기를 기본 제공하며, 이를 통한 완전 충전까지는 8~10시간이 걸린다.
 
국내에는 고급형 BMW i3 '솔(SOL)'과 최고급형 '비스(VIS)' 두 라인업을 먼저 선보이고 올 하반기 기본형인 '룩스(LUX)'를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다. 가격은 ▲i3 룩스 5800만원 ▲i3 솔 6400만원 ▲i3 비스 6900만원이다.
 
▲ '베일 벗는 BMW i3'
▲ 가정용 충전 시스템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