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삼성SDI ESS, 유럽 최고로 인정받았다

  • 2014.05.15(목) 11:40

프로스트&설리반 어워즈, '최고 ESS 기업상 수상'
유럽 ESS 빅3 시장 선점한 기술·품질 인정

삼성SDI의 에너지저장장치(ESS) 기술이 유럽에서 인정을 받았다.

 

삼성SDI는 지난 1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2014 프로스트 & 설리번 어워즈(Frost & Sullivan Awards)' 시상식에서 유럽지역 ESS부문 올해의 기업상(Company of the Year Award, Energy Storage, Europe 2014)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프로스트 & 설리번은 세계적인 리서치 전문회사로, 매년 산업직군별로 탁월한 성과를 낸 업체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삼성SDI는 지난 2009년에도 리튬이온 2차전지 최고품질 및 혁신상을 수상한 바 있다.

 

▲ 손미카엘 삼성SDI 구주법인장이 프로스트&설리번 영국 지사장 게리 제프리로부터 '유럽 최고 ESS 기업상'을 수상하고 있다.

 

삼성SDI는 경쟁사보다 앞서 유럽 ESS시장을 개척하고 대규모 공급계약을 잇따라 체결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가정용 리튬이온 ESS가 세계 최초로 독일전자기술자협회(VDE)로부터 품질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삼성SDI는 지난해 4월 이탈리아 Enel(에넬)에 1MWh급 전력용 ESS 공급계약을 시작으로 독일 Younicos(유나이코스)와 공동으로 독일 전력업체 WEMAG(베막)에 10MWh급 ESS를 공급했다.

 

7월에는 S&C와 공동으로 영국 UKPN에 11MWh급의 ESS 공급계약을 체결하며, 유럽 ESS 빅3 시장을 모두 선점했다.

 

김우찬 삼성SDI ES사업부장(전무)는 "이번 수상을 통해 삼성SDI가 유럽 ESS시장에서 최고의 리딩기업으로 인정 받았다"며 "유럽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최고의 ESS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7일에는 일본 니치콘에 약 30만대의 가정용 ESS를 공급하는 1조원 규모의 초대형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삼성SDI는 이미 일본 가정용 ESS시장에서 점유율 60%이상을 차지하며 압도적인 1위를 유지하고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