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두산重, 동탄2신도시 열병합 발전소 수주

  • 2014.08.11(월) 15:37

3800억원 규모..800MW급 열병합발전소 건설

두산중공업이 경기도 화성 동탄 2신도시 열병합 발전소 공사를 수주했다.

두산중공업은 11일 한국지역난방공사와 총 3800억원 규모의 화성동탄2 신도시 집단에너지시설 건설 공사 수주 계약을 체결 했다고 밝혔다.
 
화성동탄2 집단에너지시설 공사는 경기도 화성시 동탄면 일반산업단지 부지 약 2만4000평에 발전용량 800MW급 규모의 열병합발전소를 짓는 공사다.

▲ 한기선 두산중공업 사장(오른쪽)과 김성회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왼쪽)이 11일 경기도 분당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에서 화성 동탄2 집단에너지시설 공사 수주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두산중공업은 국제 경쟁 입찰에서 독일, 일본 기업들과 경쟁해 계약 대상자로 선정됐다. 두산중공업은 가스터빈 2기와 증기 터빈 2기 등을 일괄 수주(EPC) 방식으로 공급하며 오는 2017년 12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김헌탁 두산중공업 EPC BG장은 “이번 수주를 통해 자체 설계와 시공 역량을 모두 보유한 두산중공업의 통합 기술 경쟁력을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면서 “향후 발주 예정인 국내 집단에너지시설 시장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하게 됐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