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공조전문 유통사 Quietside 인수

  • 2014.08.19(화) 17:05

시스템에어컨 등 B2B 사업, 북미 공략 강화
스마트홈 사업도 긍정효과 기대

삼성전자가 미국 공조전문 유통회사 콰이어트사이드(Quietside)를 인수했다. 시스템에어컨 등 공조제품의 북미 시장 공략 강화는 물론 B2B, 스마트홈 등 신성장 사업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이다.

 

삼성전자는 18일(현지기준) 미국 텍사스 포트워스(Fort Worth)에 있는 콰이어트사이드(Quietside) 사옥에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수를 공식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콰이어트사이드(Quietside)는 1997년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설립됐으며 포트워스, LA, 칼라일, 뉴저지에 주요 거점과 500여개 유통망을 통해 미국, 캐나다 등 북미지역에서 사업을 전개 중이다.

 

▲ 콰이어트사이드 홈페이지

 

삼성전자는 이번 인수를 통해 북미 공조사업의 기반을 강화하고 시스템에어컨 등과 연계한 B2B 사업의 확대를 통해 북미지역 매출 성장을 이끌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현재 북미에서 시스템에어컨 'DVM S' 등을 판매하고 있으며, 유통역량 강화에 맞춰 물로 열교환기를 식혀 외기온도와 상관없이 고효율을 유지하는 수냉식 시스템에어컨 'DVM S Water'와 덕트형(Duct) 에어컨 등 북미특화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공조 제품은 주택과 오피스 등 모든 건물에 필수 사항인 만큼 향후 스마트홈 사업에도 이번 인수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엄영훈 삼성전자 생활가전 부사장은 "역량있는 공조전문 유통회사 인수를 통해 세계 최대 규모인 북미시장에서 본격적인 공조사업 공략이 가능해졌다"며 "B2B, 스마트홈 등 높은 성장이 기대되는 사업에서도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고 밝혔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