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구본무 LG 회장 "좋은 전략도 실행없으면 의미없다"

  • 2014.10.07(화) 11:01

"철저하고, 집요하게 일해달라"
내년 원화 강세 전망..근본 경쟁력 강화 주문

구본무 LG 회장이 실행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내년 경제상황 역시 수출기업에 불리하게 작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근본적인 경쟁력 강화에 나서달라는 주문도 내놨다.

 

구본무 회장은 7일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10월 임원세미나'에서 "시장 선도를 위해 아무리 좋은 전략을 세우고, 혁신적인 생각을 해도 실행이 되지 않으면 의미가 없다"고 말했다. 이어 "스스로 한계를 짓지 말고 끈질기고 철저하게 실행해야만 우리가 목표로 하는 시장 선도를 이룰 수 있다"고 강조했다.

 

구 회장은 "사장단을 포함한 임원들이 앞장 서서 실행을 저해하는 부분은 과감히 없애고, 철저하고 집요하게 일하는 방식이 제대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LG경제연구원의 2015년 경제전망에 대한 공유가 이뤄졌다. 내년 세계 경제는 저성장 기조가 계속되는 가운데 미국과 중국이 글로벌 시장에서 차지하는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세계 교역량이 경기에 비해서도 미약한 증가세에 그칠 것으로 전망됐다.

 

또 달러화 강세가 예상보다 빠르게 진행됨에 따라 국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되고, 원화 강세로 인한 수출의 가격 경쟁력 약화, 엔화 약세의 지속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됐다.

 

LG경제연구원은 대규모 경상 흑자가 지속되면서 원화가 주요 통화에 대비해 상대적 강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하고, 내년도 원달러 환율은 시장 전망치인 1030원 보다 낮아질 수 있다고 예상했다.

 

LG 경영진은 수출기업들에게는 매출 정체 극복이 가장 중요한 이슈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일상적인 매출 증대나 원가 절감 수준을 넘어 시장선도 제품의 출시와 같은 근본적인 경쟁력 개선이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했다. 이어 혁신을 통해 고객의 삶을 바꾸는 상품과 서비스를 만들어내는 노력을 강화하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