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이색 채용설명회 '테크니컬 톡' 개최

  • 2016.05.10(화) 16:07

사업장 초청·직무상담·경영진 만찬 등 진행
한상범 부회장 "눈이 녹기를 기다리지 마라"

LG디스플레이가 연구개발(R&D) 우수 인재확보를 위해 이공계 대학생을 대상으로 사업장 초청과 직무상담, 기술·제품 체험과 경영진 특강 및 만찬까지 모두 함께 진행하는 이색 채용 설명회를 열었다.

 

LG디스플레이는 10일 구미 사업장에서 CEO 한상범 부회장, CTO 강인병 전무 등 주요 경영진이 직접 나서 경북대, 부산대, 전남·전북대, 한국(KAIST)·대구경북(DGIST)·광주(GIST)과학기술원,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울산과학기술대학교(UNIST) 등 영호남을 대표하는 국립대학 및 과학기술대학교와 대학원 이공계 학생 300여명을 초대해 '테크니컬 톡(Technical Talk)'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은 그룹 단위로 채용 상담을 진행했으며, 상담 후에는 행사장 로비에 마련된 제품 전시 부스를 둘러보며 77인치 UHD OLED TV와 원형 및 플렉서블 OLED 등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LG디스플레이 기술의 우수성을 직접 확인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각 그룹에는 다수의 현직 연구원들이 일일 멘토로서 함께하며 직무상담은 물론 미래 엔지니어로 성장하는데 필요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진 강의 세션은 LG디스플레이 R&D 주요 임원 강의, 디스플레이 전문 분야 교수진의 전공별 세미나, 그리고 LG디스플레이 CEO 한상범 부회장의 특강 순으로 진행됐다.

 

LG디스플레이는 CTO 강인병 전무를 시작으로 OLED 연구소장 윤수영 상무가 뒤이어 나서 ‘LG디스플레이의 꿈과 비전’, ‘세상과 소통하는 창 OLED’ 등을 주제로 강연을 펼쳐, 학생들이 현업에서 시장과 업계를 보는 시각을 미리 경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또 국내 최고 교수진의 전공별 세미나를 병렬 세션으로 마련해, 참가 학생들이 원하는 강의를 선택해 들을 수 있도록 함으로써 맞춤형 디스플레이 지식을 함양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각 분야별로 ▲ 경북대 전자공학부 김학린 교수의 ‘자동차용 디스플레이 기술 소개 및 전망’ 세미나를 비롯해, ▲ 포항공과대학교(POSTECH) 신소재공학과 정운용 교수의 ‘디스플레이 소재 개발’ 세미나, ▲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장재은 교수의 ‘Nano 기술의 디스플레이 분야 응용’ 세미나 등이 마련됐으며, 학생들은 본인 관심 분야 세미나를 선택해서 참가할 수 있도록 했다.

 

한상범 부회장은 ‘새롭게 시작될 길, 흔들림 없이 나아가라’를 주제로 특강을 펼쳐 학생들로부터 호응을 받았다. 한 부회장은 "눈이 녹기를 기다리는 사람이 아니라, 눈을 밟아 길을 만드는 사람이 결국에 승자가 되는 법"이라며 "미래의 주역이 되기 위해서는 자신의 꿈을 믿고 담대하게 나아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특히 이날 행사는 취업을 앞둔 학생들에게 회사에 대한 이해와 친밀감을 높이기 위해 행사장에 개별 부스를 마련해, LG디스플레이의 CSR 활동과 사내 교육·육성 프로그램, 그리고 사내 ‘즐거운 직장’ 프로그램과 사외 대학생 블로그 활동 등 다양한 대내외 활동들을 소개했다. 만찬 중에는 사내 동아리의 깜짝 공연도 진행됐다.

 

이번 행사를 총괄한 LG디스플레이 HR그룹장 김성민 전무는 "앞으로도 우리나라 미래 엔지니어 육성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채용 설명회를 개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는 하반기에 파주 사업장에서 수도권 대학을 중심으로 또 한번 테크니컬 톡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