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중국서 모바일솔루션 기술력 과시

  • 2016.05.19(목) 16:25

삼성 모바일 솔루션 포럼 개최
최신 부품 및 다양한 솔루션 제시

삼성전자가 19일 중국 심천에서 '삼성 모바일 솔루션 포럼(Samsung Mobile Solutions Forum) 2016'을 개최하고, 모바일 업계 전문가들과 최신 기술 트렌드 및 향후 발전방향을 공유했다.

 

삼성 모바일 솔루션 포럼은 2004년 업계 최초로 시작된 모바일 부품 분야 국제 포럼으로, 올해로 13회째다. 모바일 시대의 본격화와 함께 대만에서 시작한 이 포럼은 2015년부터 급성장한 중국 모바일 산업의 중심지인 심천으로 장소를 옮겼다.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기 등 부품 관계사의 참여를 통해 중국 모바일 시장에서 삼성의 부품사업 위상 강화에 큰 기여를 해왔다. 이번 포럼에는 중국 통신사와 스마트폰, 카메라 모듈, 칩셋 제조사 등 중국 IT·모바일 시장의 주요 관계자 500여명이 참여해 사상 최대 규모로 치러졌다. 특히 올해 행사에는 중국외 대만, 인도 업체들도 참여했다.

 

 

이날 삼성전자는 10나노급 LPDDR4 모바일 D램과 초고속 UFS 내장 메모리, 듀얼픽셀 기반의 이미지센서 등 프리미엄 모바일 기기의 성능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군을 선보였다. 또 삼성디스플레이의 차별화된 모바일 기기용 AMOLED 솔루션, 삼성SDI의 모바일용 리튬이온 배터리 등 다양한 배터리 라인업, 삼성전기의 무선충전 기술 및 WiFi 모듈 등 부품 관계사들도 다양한 모바일 솔루션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부품관계사간 종합 솔루션 서비스의 지속적인 강화를 통해 반도체, 디스플레이, 전기, 배터리 등을 아우르는 모바일 부품 솔루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모바일 헬스케어, 모바일 결제, VR·AR 등 여러 분야의 미래산업을 위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 중국총괄(DS) 최철 부사장은 "삼성은 기술혁신으로 차별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공급해 모바일 시장의 도약과 성장을 이끌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포럼을 계기로 초고속·초절전·고용량 모바일 솔루션을 통해 급성장하는 중국 모바일 시장에서의 위상을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