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동부대우전자, 이란 '엔텍합'과 브랜드 독점계약

  • 2016.05.23(월) 14:38

이란시장 브랜드 인지도 제고
냉장고·세탁기 비롯 TV시장도 공략

동부대우전자가 이란 최대 전자업체에 제품을 독점 공급한다.

 

동부대우전자는 지난주 이란 최대 가전 기업인 '엔텍합(Entekhab)'그룹과 브랜드 제품을 독점 공급하는 내용의 전략적 업무 제휴를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엔텍합은 지난 1988년 설립된 회사로, 이란 8개 주요도시에 200여곳의 매장과 3000여명의 판매사원을 보유하고 있는 이란 최대 가전업체다. 국내기업중 유일하게 동부대우전자와 지난 2007년부터 10년 가까이 제품 공급 계약을 맺으며 긴밀한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동부대우전자는 글로벌 플랫폼 냉장고, 세탁기를 비롯해 프라이어 오븐, 클래식 냉장고, 벽걸이 에어컨 등 차별화된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부터 LED TV 신제품을 새로 선보이며, 이란 TV시장 공략을 본격화 할 계획이다.

 

▲ 동부대우전자 대치동 본사에서 이란 엔텍합 '모하마드 카리미안(왼쪽 3번째)'와 동부대우전자 영업부문 변경훈 사장(왼쪽 4번째)'을 비롯해 양사 주요 임원 및 실무진들이 참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엔텍합 그룹은 가성비가 뛰어난 우수한 동부대우전자 제품이 합리적인 소비를 중시하는 이란 소비자들에게 적합하다고 판단해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엔텍합과 동부대우전자는 제품 현지 생산부터 프로모션, 애프터서비스(AS)까지 제공할 방침이다.

 

동부대우전자는 최근 이란제재가 해제되면서 국내기업에 미치는 영향력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현지 최대 가전업체인 엔텍합과 협력관계를 통해 구축해 온 브랜드 인지도를 바탕으로 보다 공격적인 시장공략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동부대우전자 중동아프리카 영업담당 이경철 상무는 "동부대우전자 제품에 대한 강력한 신뢰를 바탕으로 이번 독점 공급 계약이 진행됐다"며 "동부대우전자 제품을 성공적으로 이란 시장에 안착시킨 엔텍합의 유통망을 통해서 더 많은 이란 소비자들에게 좋은 제품을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