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현대차, 인도 '신차 품질조사' 휩쓸다

  • 2016.12.01(목) 09:00

J.D.파워 조사‥8개 중 3개 차급서 1위
'이온·i10·크레타' 호평‥점유율 1위 목표

현대차가 인도 신차품질조사에서 차급별 최다 수상 브랜드에 올랐다.

현대차는 제이디파워(J.D.Power)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발표한 ‘2016 인도 신차품질조사(IQS, Initial Quality Study)’에서 이온, i10, 크레타 등 3개 차종이 차급별 1위를 달성했다고 1일 밝혔다.

현대차는 총 8개 차급 중 3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함으로써 각각 2개 차종이 1위에 오른 도요타와 혼다를 넘어서며 차급별 최다 1위 수상 업체에 이름을 올렸다.

▲ 현대차 '이온'.

제이디파워가 실시한 ‘2016 인도 신차품질조사’는 인도 주요 30개 도시에서 2015년 11월부터 2016년 7월까지 판매된 차종을 대상으로 구입 후 2~6개월이 지난 고객들에게 만족도를 조사해 100대당 불만건수로 나타낸 것으로 점수가 낮을수록 고객의 품질 만족도가 높은 것을 의미한다.

현대차는 이번 조사에서 엔트리 컴팩트(Entry compact) 부문에서 이온(96점), 컴팩트(Compact) 부문에서 i10(64점), SUV 부문에서 크레타(68점)가 각각 1위를 달성했다.

특히 현지 전략형 소형 SUV인 크레타는 지난해 인도 시장에 출시된 첫해 ‘2016년 인도 올해의 차(Indian Car of the Year 2016)’에 선정된 바 있으며 신차품질조사의 첫 평가 대상이 된 올해 고객들로부터 품질 최우수 차량으로 인정받게 됐다.

▲ 현대차 '크레타'.

크레타는 올 들어 10월까지 7만9541대가 판매돼 마루티 스즈키의 브레자(6만6478대), 마힌드라의 볼라로(5만8041대)를 크게 제치며 올해 인도 SUV 시장 전체 판매 1위가 유력시되고 있다. 이와 함께 i10이 3년 연속, 이온이 2년 연속으로 각각 해당 차급에서 1위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그랜드 i10(82점), 베르나(69점)는 각 차급에서 2위를, i20(74점), 엑센트(73점)는 각 차급에서 3위를 달성하는 등 현대차 평가 모델 7개 전 차종이 차급별 3위에 진입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최고 수준의 품질 경쟁력 확보와 인도 소비자 특성을 반영한 현지 전략형 모델로 고객에게 사랑 받는 브랜드로 성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