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7]삼성전자 로봇청소기 '슬림하게, 강력하게'

  • 2016.12.28(수) 11:40

파워봇 신제품 공개..높이 낮춰 침대밑 등 청소
셀프 클리닝 브러시 등 편의성 강화

삼성전자가 내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7’에서 한층 슬림해진 디자인과 강력한 흡입력을 구현해 ‘CES 혁신상’을 수상한 2017년형 ‘파워봇’ 신제품을 선보인다.

 

‘파워봇’ 신제품은 기존의 강력한 흡입력은 유지하면서도 제품 높이가 기존의 135mm 보다 대폭 낮아진 97mm로 가구나 침대 아래 등에 쉽게 들어갈 수 있어 닿기 힘든 곳까지 꼼꼼하게 청소한다.

 

또 비전 매핑을 통해 집안 구조를 꼼꼼하게 분석하는 ‘네비게이션 카메라’와 1cm 정도의 얇은 두께의 장애물까지 감지하는 ‘풀뷰 센서 플러스’ 같은 정교한 센서들이 탑재돼 장애물 걸림 없이 효율적으로 청소한다.

 

특히 벽과 청소 브러시 사이의 간격을 기존보다 훨씬 가까워지게 만든 ‘엣지 클린 마스터’ 기능과, 벽에 붙은 잔여 먼지를 긁어낼 수 있는 ‘오토 셔터’ 기능으로 모서리나 작은 틈새까지 깨끗하게 청소한다.

 

 

‘파워봇’ 신제품은 흡입된 머리카락과 먼지가 브러시에 엉키는 것을 막아주는 삼성만의 독자적인 ‘셀프 클리닝 브러시’ 기능을 탑재해 브러시에 끼어있는 이물질을 손으로 일일이 떼어서 버리지 않아도 된다.

 

카펫이나 타일 등 바닥의 재질에 따라 필요한 만큼의 흡입력만 사용할 수 있도록 자동 조절하는 기능으로 전력 사용이 줄어 더 넓은 공간까지 청소할 수 있고, 새롭게 추가된 ‘스마트 충전’ 기능을 통해 배터리 시간을 효율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

 

이밖에도 ▲‘삼성 스마트 홈’ 앱을 통해 청소 시작ㆍ종료ㆍ예약이 가능한 ‘와이파이 컨트롤’, ▲청소 완료시 파워봇이 청소하고 지나간 궤적을 보여줘 완료된 영역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히스토리’, ▲리모컨으로 원하는 장소를 가리켜 청소하는 ‘포인트 클리닝’ 등 스마트한 기능으로 언제 어디서든 사용자가 원하는 곳을 편리하게 청소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017년형 ‘파워봇’ 신제품은 슬림한 디자인에도 강력한 흡입력을 유지하고, 실사용자들의 불편했던 점에 대한 의견을 완벽히 반영한 제품”이라며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인공지능 기반의 독보적인 IoT 기술력으로 각 사용자 가정에 맞춘 스마트 기능을 제공하는 혁신 제품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