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SK네트웍스, 남미 시장 진출 추진

  • 2017.04.14(금) 15:34

최신원 회장, 상파울루 시장과 협력방안 논의
가전렌탈·렌터카·철강 등 글로벌 진출 확대

SK네트웍스가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성장력 확보의 일환으로 남미 시장 진출을 추진한다. 

▲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오른쪽)이 주아웅 도리아 브라질 상파울루 시장(왼쪽)과 13일 남미 시장 진출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사진=SK네트웍스]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13일 서울 중구에서 브라질 상파울루시 주아웅 도리아 시장과 만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최 회장은 이날 주아웅 도리아 시장에게 명예서울시민이 된 것을 축하하며 기념선물을 전달했다. 최 회장은 주한브라질 명예영사와 한국브라질소사이어티 회장을 맡고 있다.

최 회장은 "SK네트웍스는 브라질을 비롯한 남미 시장 진출 가능성을 적극적으로 검토 중"이라며 "향후 상파울루는 물론 브라질 정부 및 기업들과의 활바란 교류도 희망한다"고 말했다.

SK네트웍스는 가전 렌탈 사업에 주력하는 SK매직(구 동양매직)을 중심으로 렌터카, 철강 트레이딩 사업을 앞세워 글로벌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관련 기사 ☞ SK네트웍스, 숨가쁜 재편…‘필’ 꽂힌 렌탈

이번 방한은 서울시와 상파울루시의 자매결연 체결 40주년을 계기로 서울시 초청으로 이루어졌다. 주자웅 도리아 시장은 기업가 출신으로 올해 1월 상파울루시장으로 취임했으며, 브라질 대통령 후보로도 거론되고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