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中 물류기업에 3720억 투자

  • 2017.07.25(화) 20:14

ESR 지분 11.77% 확보…中 물류사업 선제대응

SK㈜가 중국의 대형 물류센터 기업에 투자한다.

 

 

SK㈜는 25일 이사회를 열고 중국 2위 물류센터 운영기업인 ESR(e-Shang Redwood Group)의 지분 11.77%를 3720억원에 인수키로 했다고 밝혔다.

2011년 설립된 ESR은 1대 주주인 글로벌 사모펀드 워버그 핀커스(Warburg Pincus)가 경영권을 갖고 있다. ESR은 중국뿐 아니라 일본, 싱가포르 등 전세계 112개의 물류센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중국의 대표적 온라인몰인 알리바바와 JD닷컴을 비롯해 아마존, H&M 등을 고객사로 두고 있다.

SK㈜가 물류센터 사업에 주목한 것은 중국 내 전자상거래 시장의 폭발적 성장 때문이다. 소득수준이 높아지고 온라인 쇼핑이 늘어나면서 중국 내 전자상거래 규모는 연평균 36%씩 성장, 내년에는 미국시장의 약 2.5배인 1000조원대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SK㈜ 관계자는 "이번 중국 ESR 지분 인수에 다수의 글로벌 기업들이 관심을 보였다"며 "딜 성사로 글로벌 투자전문 지주사로서 SK㈜의 역량을 증명하고 급성장하는 중국 내 물류사업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