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건축용 도료 신제품 출시…라인업 강화

  • 2017.08.23(수) 11:47

'숲으로·스포탄·유니폭시' 신규 제품 출시로 라인업 확대
소비자 편의성 높이기 위해 캔 디자인도 직관적 리뉴얼

KCC가 건축용 도료 신제품을 발표하고 대대적인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 KCC가 대표적 건축용 도료 브랜드인 '숲으로', '유니폭시', '스포탄'(사진) 신제품을 출시하고 라인업을 강화했다.

KCC는 대표적 건축용 도료 브랜드인 '숲으로', '유니폭시', '스포탄' 신제품을 출시를 통해 라인업을 확대하고 도료 캔 디자인 리뉴얼 작업도 마쳤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 출시는 KS(한국산업규격) 및 환경 법규가 강화됨에 따라 품질을 확보하고 친환경성을 강화하는 활동의 일환이다. 도료 캔 디자인 리뉴얼은 쉽게 눈에 띄고 세련된 이미지로 변경해 고객으로 하여금 쉽게 제품을 찾을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는 것이 KCC의 설명이다.

KCC수성페인트 제품군인 '숲으로'는 '은폐력'을 높였다. 은폐력은 도료를 바른 뒤 도장면이 보이지 않는 정도를 말한다. 그만큼 도료를 칠한 효과가 강력하다는 의미다. 한 번의 도장으로 도장의 두께가 충분하게 형성되는 '살 오름성'도 향상시켰다. 측면 광택 저감과 같은 작업성 향상에도 중점을 둬 제품 기능을 한층 높였다.

여기에 수성 대표 제품으로 ‘숲으로에이스’도 출시했다. 인테리어 시장을 겨냥한 고급 제품 ‘숲으로골드’도 새롭게 내놓으면서 ‘숲으로’ 브랜드는 고급품부터 일반품까지 폭 넓은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유니폭시'는 주차장 바닥을 미려하고 청결하게 만들어주는 에폭시 계열 제품이다. KCC는 해외 국가의 최적의 배합을 고려한 '유니폭시 라이닝 플러스' 제품을 추가 개발해 동남아를 중심으로 한 해외 시장을 공략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방수재, 바닥재 용도의 우레탄 제품군인 '스포탄' 라인에는 방수재 KS 규격 강화로 인해 스포탄 KS1류 방수재 '스포탄 프리미엄'을 신규 추가했다. 스포탄 프리미엄은 기존 제품보다 내구성이 뛰어나다. 친환경을 중시하는 시장 트렌드에도 맞춘 제품이다. 플라스틱을 부드럽게 하기 위해 사용하는 화학첨가제인 프탈레이트 가소제와 유해 중금속도 함유하지 않는다.

KCC는 주요 도료 제품의 신규 제품 출시로 라인업 확대와 더불어 도료 캔 디자인 리뉴얼도 실시했다. 각 제품의 특징을 숲과 자연의 이미지로 표현해 친환경 도료가 가진 브랜드 정체성을 강조했다. 용도별로 제품을 식별할 수 있도록 고객 편의에 맞춰 디자인한 것도 특징이다. 여기에 밝고 화사한 패턴을 사용해 친근감도 향상시켰다.

KCC 관계자는 "고객 중심의 제품 개발과 디자인 업그레이드 이후 KCC 도료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는 등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기능을 갖춘 고기능 건축용 도료를 개발함과 동시에 트렌드를 선도하고 소비자의 편의를 최고로 추구하는 '명품 도료'로 진화시켜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는 광고성 홍보기사입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