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삼성전자, 중국에도 '시네마 LED' 설치

  • 2018.02.04(일) 16:00

완다그룹과 손잡고 中 상하이에 개관
상반기에 베이징에도 추가 설치키로

삼성전자는 4일 글로벌 최대 극장 체인인 완다(Wanda)그룹과 중국 상하이시 양푸구 우자오창에 위치한 완다시네마에서 '삼성 시네마 LED' 중국 상영관 1호 개관 축하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 4일 삼성전자 모델들이 중국 상하이 완다시네마에 설치된 '삼성 시네마 LED'를 통해 영화를 관람하고 있다.


중국에 본사를 둔 완다그룹은 2017년 포춘 선정 세계 500대 기업 중 380위를 차지한 글로벌 기업이다. 극장 1352개, 상영관 1만4347개, 박스오피스 관람객 점유율 12%를 차지한 세계 1위 극장 체인이다.

완다시네마 상하이관은 태국·스위스에 이어 삼성전자가 해외에서 시네마 LED를 수주한 3번째 사례다.

이번에 설치한 시네마 LED는 가로 10.3미터 세로 5.4미터 크기에 4K(4096x2160) 해상도와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을 지원한다. 기존 영사기 대비 약 10배 이상의 밝기로 선명한 화질을 구현하고 색상 왜곡을 최소화했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중 베이징에도 시네마 LED를 설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중국 시장에 삼성 시네마 LED를 공급, 시장 확대의 모멘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세계 영화 애호가들에게 삼성의 뛰어난 화질과 음향을 제공하고 싶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