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포토]현대차 '인간 중심 SUV' 신형 산타페

  • 2018.02.21(수) 15:25

▲ 현대자동차가 21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중형 SUV '신형 싼타페'를 출시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현대자동차의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싼타페가 풀체인지 모델로 6년 만에 첫선을 보였다.

 

21일 일반인들에게 첫 공개된 신형 4세대 산타페는 2012년 출시된 3세대 싼타페 이후 6년 만에 선보인 현대차의 야심작이다. 제품개발 초기부터 완성까지 ‘인간 중심 신개념 중형 SUV’ 라는 것이 현대차의 설명이다.


모델은 디젤 2.0 / 디젤 2.2 / 가솔린 2.0(터보) 3가지다. 판매가격은 디젤 2.0 모던 2895만원, 프리미엄 3095만원, 익스클루시브 3265만원,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3395만원, 프레스티지 3635만원이다. 

 

디젤 2.2모델은 익스클루시브 3410만원, 프레스티지 3680만원이고 가솔린 2.0 터보 모델은 프리미엄 2815만원,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3115만원이다.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