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보조금 보태면 4천만원 미만…'넥쏘' 예약판매

  • 2018.03.16(금) 16:23

모던 6890만원, 프리미엄 7220만원
수소연료전지 전용부품 10년·16만km 보증

현대자동차는 수소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넥쏘(NEXO)'의 예약판매를 19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서울, 울산, 광주, 창원 등 수소전기차 지원금 공모가 예정된 지역에 주소를 둔 수요자가 대상이다.

 
▲ 넥쏘 내부 운전석 주요 장치(사진: 현대차)

 

넥쏘는 '모던(Modern)', '프리미엄(Premium)' 등 2가지 세부모델로 나왔다. 세금 감면 후 가격은 각각 6890만원, 7220만원이다. 정부 보조금 2250만원, 예상 지자체 보조금 1000만~1250만원을 받으면 3390만~3970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는 게 현대차 설명이다.

 

넥쏘는 전면부에 수평선 느낌 곡선을 살린 '호라이즌 포지셔닝 램프', 후방 와이퍼를 숨긴 설계(히든 리어 와이퍼) 등이 외관 특징이다. 실내에는 통합형 디스플레이와 연결된 와이드 스크린 내비게이션이 독특하다. 비슷한 크기의 내연기관 SUV와 동등한 수준으로 실내공간과 839ℓ(미국자동차공학회 기준) 적재공간을 확보했다.
 
복합연비는 96.2km/kg(17인치 타이어 기준)다. 6.33kg까지 수소를 가득 충전하면 609km를 달릴 수 있다는 설명이다. 최고출력은 113kW(154마력), 최대토크(회전력)는 395N∙m(40.3kgfm)다. 자동 입출식 문손잡이(오토 플러시 도어핸들), 차체 하부 전체 덮개(풀 언더커버) 등 공기저항을 최소화한 설계를 적용했다.

 

 

▲ 넥쏘 전면 및 측면부(사진: 현대차)

 

현대차는 총격시험, 파열시험 등 다양한 악조건에서 수소탱크 안전성을 점검했다. 초고장력 강판을 써 차체 강도롤 높이고 보행자와 충돌했을 때 앞 덮개가 자동으로 튀어올라 보행자에게 전해지는 충격을 최소화하는 '액티브 후드 시스템'도 도입했다.

 

현대차 최초로 운전자가 탑승한 상태에서뿐 아니라 내린 상태에서도 주차와 출차를 자동으로 하는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장치가 설치됐다. 고속도로 등 시속 0~150km 주행 시 차로 중앙을 유지하도록 보조해주는 장치도 갖췄다.

 

실내 스크린을 통해 실시간 수소충전소 정보, 환경개선 기여도(공기 정화량, 이산화탄소 절감량), 수소탱크 모니터링 정보 등도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의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i(아이)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된다. 외장 색상은 ▲화이트 크림 ▲코쿤 실버 ▲카퍼 메탈릭 ▲티타늄 그레이(무광) ▲더스크 블루 등 총 5종, 내장은 ▲그레이 ▲블루 등 총 2종이다 .

 

▲ 넥쏘 후방부(사진: 현대차)

 

현대차는 전국 22개 서비스센터에 '넥쏘 전담 정비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수소연료전지 부품 품질 보증기간은 10년 16만km로 운영한다.

 

현대차는 예약판매로 살 경우 100만원 상당 수소충전권을 얹어준다. 예약판매가 이뤄지는 4개 지역(서울, 울산, 광주, 창원)은 각 지역별로 지원금 공모 일정과 대수가 다르 때문에 구매 전 해당 영업소에서 안내를 받는 것이 좋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