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LG의 새 먹거리 '車 조명사업'

  • 2018.04.26(목) 16:48

오스트리아 ZKW 1.4조 인수
자동차 부품 新성장동력 탑재

LG그룹이 오스트리아에 본사를 둔 자동차용 조명업체 ZKW를 11억유로(1조4440억원)에 인수한다.

 

▲ LG전자가 BMW, 벤츠, 아우디, 포르쉐 등에 헤드램프를 공급하는 오스트리아 조명업체 ZKW를 인수한다. ZKW 직원들이 차세대 헤드램프를 테스트하고 있다.


LG전자는 26일 이사회에서 ZKW 지분 70%를 7억7000만유로(1조108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지주회사인 ㈜LG도 이 회사 지분 30%를 3억3000만유로(4332억원)에 사들인다.

LG전자는 "대표적인 미래사업인 자동차 부품사업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자동차용 조명사업'을 선정하고 앞선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을 모두 갖춘 ZKW 인수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ZKW는 BMW, 벤츠, 아우디, 포르쉐 등 프리미엄 완성차 업체에 프리미엄 헤드램프를 공급하는 차량용 헤드램프 제조업체다. 고휘도 LED 주간주행 램프, 레이저 헤드램프 등 차세대 프리미엄 헤드램프를 세계 최초로 양산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 회사의 지난해 매출은 약 12억6000만유로(1조6500억원)로 최근 5년간 연평균 성장률은 20%에 달한다.

LG전자는 이번 인수로 글로벌 자동차 부품 핵심기업의 입지를 더욱 굳혀 나간다는 계획이다. LG전자는 리어램프 중심이었던 자동차용 조명사업을 이번 ZKW 인수를 통해 헤드램프를 포함한 전 영역으로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조성진 LG전자 부회장은 "LG전자의 앞선 IT기술과 ZKW의 프리미엄 헤드램프 기술을 결합해 자동차용 라이팅 업계를 선도하는 혁신적인 제품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에 따르면 글로벌 자동차용 조명시장은 지난해 245억달러(28조원) 규모에서 2020년에는 290억달러(33조원)로 성장할 전망이다. 이 가운데 헤드램프는 전체 자동차용 조명시장의 70% 이상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LG전자는 ZKW의 현 경영진을 그대로 유지하고 오스트리아 현지 직원들의 고용도 최소 5년간 보장하기로 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