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한화, 유럽 협동로봇 시장 공략 나선다

  • 2018.06.25(월) 17:57

한화정밀기계, 유럽 대리점 1곳서 7곳으로 확대
'한화로보틱스' 브랜드로 글로벌 공략 가속도

한화가 전세계 로봇시장의 36%를 점유한 유럽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한화정밀기계는 지난 21일 독일 뮌헨에서 유럽 대리점 6개사와 유럽지역의 협동로봇 공급계약을 맺는 파트너십데이를 진행했다. (사진: 한화정밀기계)

 

한화정밀기계는 지난 21일 독일 뮌헨에서 유럽 대리점 6개사와 유럽지역의 협동로봇 공급계약을 맺는 파트너십데이를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행사에는 장우석 한화정밀기계 로봇사업부장을 비롯해 스페인, 독일, 영국 등 유럽 각국의 대리점 대표들이 참석했다.
 
이번 대리점 계약은 유럽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는 의미를 갖는다. 한화정밀기계 관계자는 "유럽에서 기존 1개 대리점만 운영중이었으나 협동로봇 시장에서 인정받으며 추가로 6개 대리점과 계약하게 됐다"며 "협동로봇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기 위해 한화로보틱스 사업브랜드도 론칭했다"고 설명했다.

한화정밀기계는 협동로봇 시장에 주목하고 있다. 지난해 3월 국내업계 최초로 협동로봇 HCR-5를 출시해 제품 라인업을 확대했고 싱가포르에 협동로봇 제조 합자법인을 설립하는 등 사업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장 로봇사업부장은 "이번 3분기내 독일, 4분기내 미국 판매 거점도 설립하는 등 앞으로도 로봇 사업에 지속적인 투자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협동로봇은 작업자와 가까운 거리에서 사람의 업무를 도와주는 로봇이다. 세계 협동로봇 시장 규모는지난해 3155억원 규모였지만 2023년 전망치는 4조7000억원으로 연평균 55% 규모의 성장이 예상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