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반도체, 봄날이 간다…곳곳 경고음

  • 2018.08.20(월) 17:05

낸드 이어 D램도 가격하락 전망
中, 반독점 조사에 기술추격까지

한국경제의 버팀목 역할을 하는 메모리 반도체 산업에 경고등이 켜지기 시작했다. 가파르게 치솟던 반도체 가격이 주춤하고 있다. '반도체 굴기'를 꿈꾸는 중국의 견제도 심상찮다.

 

 

◇ "내년 D램 가격 15~25% 하락"

반도체 가격지표가 흔들리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디램익스체인지는 지난 16일 보고서에서 D램 가격이 올해 하반기 약세를 보이기 시작해 내년에는 올해보다 가격이 15~25%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D램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주력으로 삼고있는 제품이다. 삼성전자 메모리 반도체에서 D램이 차지하는 매출 비중은 70%, SK하이닉스는 80%에 이른다.

공급과잉 우려가 불거진 낸드플래시의 가격이 올해 2분기 15~20% 하락했음에도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반도체 분야에서 역대 최대 실적을 낸 것도 D램이 워낙 탄탄히 받쳐줬기에 가능했다.

하지만 지난 6월말 D램 현물가격이 고정거래가격을 밑도는 등 가격하락 신호가 나타났다. 올해 4분기 D램 가격협상에 들어간 공급업체들로선 여간 신경쓰이는 대목이 아닐 수 없다.

이미 D램 고정거래가격의 선행지표인 PC용 D램의 경우 PC 제조사들이 D램 구매에 적극적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높아진 재고부담과 가격하락 가능성 탓이다.

 

여기에 D램 업체들이 생산성이 높은 10나노 공정으로 전환하고 있는데다 SK하이닉스의 중국 우시 공장, 삼성전자 평택 공장 가동으로 내년에는 D램의 공급증가율이 수요증가율을 앞설 것으로 디램익스체인지는 예상했다.

앞서 모간스탠리도 반도체 재고가 늘고 있다며 반도체 섹터에 대한 투자의견을 '중립(in-line)'에서 '주의(cautious)'로 낮췄다. 주의 등급은 모간스탠리가 매기는 투자의견 중 가장 낮은 단계로 향후 12∼18개월 동안 해당 업종의 주가 상승률이 시장 평균을 밑돌 것으로 예상한다는 의미다.

 


◇ 무서운 중국…시진핑, 반도체 심장론도

전세계 반도체의 60%를 소화하는 중국의 견제도 국내 반도체 업계의 걱정을 키우고 있다.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올해 초 삼성전자에 '반도체 가격인상을 자제하라'고 권고했다. 5월말에는 조사관들이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마이크론 사무실을 예고 없이 찾아 조사를 벌였다. 자국 기업 보호를 위해 중국이 반독점 칼날을 휘두를 채비를 하고 있는 셈이다.

D램 1위 업체인 삼성전자의 반도체 영업이익률이 올해 1분기 55.6%에서 2분기 52.8%로 떨어진 것도 중국 정부의 반독점 조사가 영향을 끼쳤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삼성전자의 D램 가격 인상폭은 글로벌 3사(삼성전자·SK하이닉스·마이크론) 중 가장 작았는데, 중국 정부의 압력을 의식해 삼성전자가 몸을 낮춘 게 아니냐는 것이다.

중국의 힘은 반도체산업 역사상 최대의 인수합병인 퀄컴의 NXP 인수를 무산시킨데서도 확인할 수 있다. 퀄컴은 2016년 네덜란드의 자동차용 반도체기업인 NXP를 440억달러(약 50조원)에 인수하려했지만 중국 정부의 승인을 얻지 못해 지난달 말 인수를 포기했다. 미중 무역갈등의 희생양 성격이 강하지만 중국 정부의 '자국 기업 보호와 육성' 명분이 크게 작용했음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현재 중국 정부는 오는 2025년까지 반도체 자급률을 70%까지 끌어올리는 '중국제조 2025'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이미 중국 기업들은 무서운 속도로 메모리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중국 국영 칭화유니그룹 산하 양쯔메모리테크놀로지(YMTC)는 이달초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32단 3D 낸드플래시 시제품을 공개했다. 이 회사는 오는 10월 본격적인 시험 생산에 돌입하고 내년 대량생산에 나설 계획이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각 각각 96단, 72단 3D 낸드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것에 비해 기술수준은 뒤처져있지만 YMTC가 설립된지 불과 2년밖에 안된 기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놀랄만한 변화다. 앞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지난 4월말 우한에 있는 YMTC 반도체 공장을 직접 둘러보며 "반도체는 사람의 심장과 같다"며 "심장과 같이 중요한 반도체 영역에서 우리는 세계적인 수준에 도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