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SK하이닉스, '사회적 가치 창출'…중장기 목표 선언

  • 2018.10.30(화) 15:03

온실가스 40% 감축 등 '2022 ECO 비전'
협력사들 지속경영 분야 컨설팅도 확대

SK하이닉스가 친환경 반도체 생산 공장을 운영하고 협력사 동반 성장 등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데 앞장선다.


SK하이닉스는 이같은 내용의 '2022 ECO 비전' 등을 골자로 한 지속경영 미션 및 중장기 목표를 30일 발표했다.

SK하이닉스는 2022년까지 달성할 목표를 제시했다. 국내외 사업장에서 재생 에너지 사용을 늘리고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등 환경보호 활동을 통해 온실가스 배출량 2016년 대비 40% 감축, 폐기물 재활용률 95% 달성, 해외사업장 재생에너지 100% 사용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SK하이닉스는 협력사들과 함께 'ECO 얼라이언스'를 구축해 친환경 반도체 산업 생태계를 조성해 나간다.

SK하이닉스는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협력사 체질 개선도 진행한다. '사회적 가치 파트너십'을 도입해 협력사의 환경·안전·보건, 인권·노동 등 지속경영 전 분야에 걸쳐 컨설팅을 확대할 방침이다.

협력사는 물론 일반 소규모 기업 임직원들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산업안전보건지원센터'를 청주 산업단지 내 설립해 1:1 건강 상담, 안전·건강 관련 교육, 회사 차원의 작업환경 개선 등 다양한 활동도 지원한다.

SK하이닉스는 사회문제 해결에도 직접 나선다. 캠퍼스가 위치한 이천과 청주 지역에서 사회적 이슈인 노인 문제에 집중해 치매환자 실종 예방 및 신속한 발견을 위한 휴대용 GPS를 지역사회에 보급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SK하이닉스는 회사 구성원이 성별, 인종, 국적, 종교 등에 따라 차별받지 않도록 문화적, 제도적 환경을 더욱 강화하는 차원에서 중장기적으로 '다양성·포용성센터' 설립을 검토 중이다.

신승국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전무는 “2022 ECO 비전, 사회적 가치 파트너십 컨설팅 등이 단순히 선언에 그치지 않고 반도체 생태계가 지속적인 사회적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SK하이닉스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