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우리회사 전략상품]동양증권 `MY W New 배당플러스 랩`

  • 2013.08.27(화) 14:16

`효율적인 고배당주 투자` 약세장서도 시장초과 수익 달성
기존 `배당 Plus 랩`에다 새로운 전략을 가미한 고배당株 랩

국내외 경제 환경은 어느 때보다 불투명하다. 미국과 유럽, 일본 등 선진국 경제가 살아나는 기미를 보이고 있지만 오히려 금융시장은 불안하다. 중국은 수출에서 내수로 바꾸며 성장세가 꺾였고 동아시아 및 신흥 국가는 미국 출구전략에 따른 자금회수 공포에 떨고 있다.

 

중간에 낀 한국은 긍정적인 면에 고무되기 보다는 부정적인 요인에 더 휘둘리고 있다. 주식시장은 좀처럼 모멘텀을 찾지 못하고 은행 금리는 턱없이 낮다. 각종 소득에 대한 세제 혜택등 장점은 줄어들고 부동산에 묶인 자금은 좀처럼 풀릴 줄을 모른다.

 

재테크에 이보다 악조건은 없다. 하지만 사정은 누구에게나 마찬가지. 사정이 안좋다고 쉬거나 포기할수는 없다. 공부해서 직접 운용하는 것이 이상적이지만 성공은 장담할 수 없다. 가장 안전하고 믿을수 있는 것은 전문가를 찾는 것. 꾸준히 수익을 낼 수 있는 증권사들의 전략 상품을 소개한다.[편집자]

동양증권(www.MyAsset.com)이 지난 6월 중순 출시한 `MY W New 배당플러스 랩`이 최근 약세장 속에서도 배당수익과 시세차익을 통한 복리투자효과를 통해 KOSPI 대비 초과 수익을 기록하며 꾸준히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

`MY W New 배당플러스 랩`은 기존 `배당 Plus 랩`에 운용전략을 보강하여 출시한 신상품으로 안정적인 실적을 보유하고 시가배당률이 높은 국내 고배당주에 직접 투자하는 것을 기본 전략으로 한다. 또 주식을 매수한 후 주가가 상승하여 충분한 시세차익이 확보된 경우 배당지급 전이라도 일부 이익을 실현해 가면서 배당수익에서 발생하는 과세부담을 줄이는 효과를 동시에 추구한다.

동양증권 Wrap운용팀이 2005년부터 운용해 오고 있는 `배당 Plus 랩`은 최근 대표계좌의 1년 수익률이  20.3%로 같은 기간 KOSPI 지수(2.4%), Fnguide 배당주지수(9.2%) 등 비교지수를 초과하는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배당주 투자에 대한 동양증권의 운용능력은 이미 검증된 셈이다.


새로 선보인 `MY W New 배당플러스 랩`은 출시 이후 대표계좌 운용수익률이 0.8%(7월 12일 기준)로 같은 기간 KOSPI 지수가 -0.7%, 배당주지수 -1.2% 하락한 것에 비해 각각 1.5%P, 2.0%P를 초과하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이는 고배당주가 일반적으로 베타(증권시장 전체의 변동에 대한 개별주식 수익률의 민감도)가 낮아 하락장에서 수익률을 방어하는 효과가 있으며, 최근 시장변동성이 확대됨에 따라 현금보유 비중을 늘렸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조원복 Wrap운용팀장은 "배당주는 안정적인 인컴을 가진 채권의 성격을 가지면서도 장기적으로 인플레 헷지와 시세차익이 가능한 주식"이라고 강조하면서 "경기 불확실성이 높고 저금리가 지속되는 현재 상황이 투자의 적기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MY W New 배당플러스 랩`은 국내 고배당주에 직접 투자하는 국내형과 국내 고배당주와 글로벌 고배당주 펀드에 분산투자하는 글로벌형이 있으며, 최소 가입금액은 1천만원 이상이다. 랩수수료는 연단위로 1.1%를 선취하고 가입일로부터 매 3개월마다 자산평균잔액의 0.3%를 후취하며, 매년 마지막 거래일 기준 수익금은 지정된 계좌로 출금된다. 동양증권 전국 지점에서 가입할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은 지점과 고객지원센터(1588-2600)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