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이슈]우윳값 인상..`식품값도 줄줄이` 기대감

  • 2013.08.29(목) 10:47

29일 증시에서 식료품업종이 강세다. 전일 서울유우가 유통업체와 협상을 통해 유유값을 인상하자 유가공업체들의 주가가 상승흐름을 보이고있다. 우유가격의 상승은 식품가격의 연쇄 인상으로 이어질 것이란 기대감으로 확산되고 있다.  

서울우유협동조합은 원유가격 인상분과 제조·유통 비용 상승분을 반영해 30일부터 우유가격을 리터당 220원 올리기로 했다. 이에따라 대형마트 기준 1리터짜리 서울우유 제품 값은 2300원에서 2520원으로 오른다.

업계1위인 서울우유의 가격 인상에 따라 매일유업과 남양유업등 경쟁 업체들도 이와 비슷한 수준에서 가격을 올릴 가능성이 크다. 아울러 우유를 원료로 하는 제과 및 스낵업체도 원가인상을 가격에 전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기업 주가(29일 오전 10시42분 현재. 씽크풀 제공)
빙그레 +4.03%, 농심 +2.15%, 오리온 +1.99%,  롯데푸드 +1.34%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