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라선 동양증권.."시멘트 법정관리 철회하라"

  • 2013.10.02(수) 17:51

동양증권이 동양시멘트의 법정관리 신청에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2일 동양증권은 동양시멘트 법정관리 신청과 관련 “동양시멘트는 재무구조가 비교적 우량하고 시멘트업계 매출 2위의  탄탄한 기반을 보유한 기업”이라며 “갑작스러운 법정관리 신청은 투자자 보호 관점에서 납득할 수 없는 결정”이라고 공식 입장을 냈다.

 

회사 측은 이어 “잘못된 결정을 바로잡기 위해 동양시멘트의 법정관리 신청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주장했다.

동양그룹의 계열사 동양증권이 그룹의 결정에 정면으로 반발하면서 파장이 예상된다. 이날 동양증권 노조는 춘천지방법원에 동양시멘트의 법정관리 신청을 기각해 달라는 탄원서를 제출하는 한편, 현 회장 등 경영진을 상대로 배임혐의에 대해 소송 제기까지 거론하고 나섰다.

지난 1일 동양그룹은 동양시멘트와 동양네트웍스의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비교적 재무구조가 우수한 동양시멘트가 법정관리를 신청하자, 현재현 동양그룹 회장의 경영권을 유지하기 위해 워크아웃이 아닌 법정관리를 선택했다는 논란이 일었다. 이에 따라 동양시멘트 회사채에 투자한 투자자들이 동양증권에 몰려가 ‘불완전 판매’에 대해 항의하고 있다.

아래는 동양증권 입장 전문.

저희 동양증권 임직원 일동은 최근 일어난 동양그룹 계열사의 법정 관리 신청으로 인하여 고객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머리숙여 깊이 사과드리며, 고객 여러분들의 소중한 투자재산을 보호하고 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임을 약속드립니다.

이와 관련, 10월 1일에 있었던 동양시멘트의 법정관리 신청의 철회를 강력히 요구하는 바입니다.

동양시멘트는 재무구조가 비교적 우량하고 시멘트업계 매출 2위의  탄탄한 기반을 보유한 기업으로, 동양시멘트의 갑작스러운 법정관리 신청은 투자자 보호 관점에서 납득할 수 없는 결정이며, 법정관리 신청으로 인하여 동양시멘트 회사채 등에 투자하신 고객분들의 손실  발생이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따라서 이러한 잘못된 결정을 바로잡기 위하여 동양시멘트의 법정관리 신청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구하며, 우리는 법정관리 신청 철회만이 고객으로부터 신뢰를 회복하고 투자자분들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길임을 확신합니다.

아울러 채권은행과 금융감독당국은 동양시멘트가 정상적인 기업활동을 통하여 투자자분들의 피해 발생 우려를 일소하고 나아가 국민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

다시 한 번 고객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향후로도 저희 동양증권 임직원 일동은 고객 여러분들의 투자재산 보호를 위하여 모든 노력을 다할 것임을 다짐합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