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금융투자협회 차기 회장에 황영기씨 당선

  • 2015.01.20(화) 16:35

황영기(사진) 전 KB금융지주 회장이 제3대 금융투자협회장에 뽑혔다.

황 신임 회장은 20일 서울 여의도 금투협에서 열린 임시총회 1차 투표에서 50.69%의 지지를 얻어 김기범 전 KDB대우증권 사장(39.42%)과 최방길 전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부회장(8.37%)을 제치고 제 3대 금투협회장에 당선됐다. 이날 총회에는 164개 회원사 중 161개사가 참석했다.

신임 회장의 임기는 2월4일부터 2018년 2월3일까지 3년간이다.

 

52년 경북 영덕에서 태어난 황 신임 회장은 서울대 무역학과를 나와 런던대 정치경제대학원 경제학 석사를 마쳤다. 1975년 삼성물산에서 사회 첫 발을 디딘후 삼성그룹 회장비서실 국제금융팀장, 삼성생명 전략기획실장, 삼성투자신탁운용 사장, 삼성증권 사장 등을 맡았다. 이어 2004년 우리금융지주 회장, 2008년 KB금융지주회장직에 올랐고 현재 법무법인 세종에서 고문으로 활동하고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