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KRX석유시장, 등유도 거래된다

  • 2015.10.16(금) 09:48

자동차용 휘발유·경유 이어 상품라인업 확대
26일부터 개시...거래제도 기존 상품과 동일

KRX 석유시장에서 거래 가능한 상품이 경유 및 휘발유에서 등유로 확대된다.

 

16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거래소(KRX)는 경유 및 휘발유와 유통구조 및 사업자 측면에서 동일한 등유를 상장해 석유시장 상품 라인업을 확대하기로 했다. 등유는 휘발유와 경유처럼 차량 연료로 쓰이지 않고  가정용 연료나 산업현장시설 또는 농장에서 사용하는 석유다.

 

등유 역시 시장참가자와 거래시간, 호가수량 및 가격단위 등 거래제도 면에서 경유 및 휘발유와 동일하며, 오는 26일부터 거래가 개시된다.

 

KRX는 지난 2012년 3월부터 KRX 석유시장을 운영하고 있다. KRX 석유시장은 온라인을 통해 석유를 거래할 수 있는 석유 전자상거래 시장이다.

 

국내 정유사와 알뜰주유소 및 일반주유소 1523곳이 매수자로 참여해 국내 유류 소비량의 10%가 거래되고 있다. 세제혜택(석유 시장에서 석유를 공급하는 경우 공급 가액의 0.3%를 세액 공제) 등에 힘입어 거래 규모와 참가자 수는 꾸준히 늘어나는 추세다.

 

한편, 이번 등유 상장과 함께 석유사업법 상 석유판매업별 영업 범위 위반 우려가 없는 대리점 겸영 수출입업자에 대해서도 경쟁매매 매수호가 제출이 허용된다. 기존에는 매도호가만 허용됐었다. 단, 대리점을 겸영하지 않을 경우에는 여전히 매도호가로만 한정하기로 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