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미래에셋대우, 글로벌 인재 양성 나선다

  • 2018.07.16(월) 10:16


미래에셋대우가 직원 해외 연수 프로그램을 도입해 글로벌 인재 육성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미래에셋대우는 16일 혁신적인 글로벌 역량을 가지고 고객 자산을 관리하는 글로벌 금융투자 전문가를 양성하는 글로벌 인재 육성 프로그램을 도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사내 공모를 거쳐 선발된 직원은 미래에셋대우의 글로벌 네트워크 10개국 14개 거점에서 3개월~1년가량 연수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국가별 현지 문화와 언어 습득, 라이선스 취득을 통해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박현주 미래에셋대우 홍콩 회장 겸 글로벌투자전략책임자(GISO)는 "미래에셋그룹이 고객의 사랑과 사회에 보답하는 길은 글로벌 비즈니스 역량을 갖춘 인재를 꾸준히 육성해 대한민국 자본시장의 꽃을 피우는 것"이라며 "급변하는 글로벌 시장 속도에 발맞춰 전문가 양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미래에셋그룹 사회공헌 재단인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국내 장학생 제도와 더불어 미래에셋 해외교환 장학생 제도를 운영해 매년 600명의 학생에게 글로벌 경쟁력을 키울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