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어닝 18·2Q]KTB증권, IB부문 기반 확대

  • 2018.08.16(목) 16:35

2분기 순이익 96억원…2분기 연속 감소


증권업계가 2분기 증권거래대금에 따라 이익이 대폭 증가했으나, 리테일 비중이 작은 KTB투자증권은 큰 영향을 받지 못한 채 무난한 실적을 이어갔다.

KTB투자증권 연결기준 2분기 당기순이익은 96억원으로 전 분기 121억원보다 20.7% 감소했다. 지난해 2분기 148억원보다도 35.1% 줄어든 수준이다. 지난해 4분기 151억원 순익을 기록한 데 이어 2분기 연속 감소세다.

다만 상반기 순이익은 21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2% 증가했다. 증권 영업수익은 전년과 유사한 수준을 이어갔으나 투자은행(IB) 실적과 주요 계열사 실적이 호전된 덕분이다.  

특히 부동산금융 및 대체투자 인력을 적극 영입하면서 IB 부문 시장 점유율과 부문 실적이 모두 개선됐다.

주요 계열사인 KTB자산운용은 SK증권 빌딩 매각 이익이 지난 6월 반영되면서 
순이익 확대에 기여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